육아휴직 남성공무원 5년간 2.5배 늘었다

첫째 아이 배우자 이어 휴직 땐 경력 인정 3년

보조금 부정수급 신고포상금 최대 2억

정부 ‘제2의 어금니아빠 ’ 차단

산업부ㆍ행복청 부패방지 ‘미적미적 ’

2년 연속 시책평가 최하 등급

마음까지 넉넉해지는 관악의 비밀

내일 아나바다 공유축제 한마당…재능공유·먹거리공유도 풍성

입력 : 2017-09-14 17:54 | 수정 : 2017-09-14 18:2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관악구는 주민 일상에 공유문화가 녹아드는 계기를 마련하기 위해 ‘공유축제 한마당’을 연다고 14일 밝혔다.
서울 관악구가 공유문화를 실천하기 위해 16일 공유축제 한마당을 연다. 사진은 지난 6월 공유축제 모습.
관악구 제공

공유축제는 주민과 함께 공유를 즐기고 체험해 보는 행사로 관악구와 공유공동체 ‘싹난지팡이’, 성민종합사회복지관, 삼성동시장상인회, 삼성동자원봉사캠프가 함께한다.

지난 6월 처음 공유축제가 열린 이후 두 번째 행사로 이번에는 16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5시까지 삼성동 도림천변(신림3교~양산교)에서 열린다. 일반주민, 시장상인회, 자원봉사자 등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주민들이 가정에서 사용하지 않는 물품을 직접 가지고 나와 비슷한 가치의 다른 물품과 교환하는 아나바다(아껴 쓰고 나눠 쓰고 바꿔 쓰고 다시 쓰기) 행사장이 운영될 계획이다.

꼭 물품만 공유하는 것은 아니다. 재능공유, 먹거리공유 등도 가능하다. 페이스페인팅, 풍선아트, 부채 만들기, EM효소 만들기 등 다채로운 체험부스도 마련된다. 먹거리 부스에서는 지역시장 재료를 이용한 먹거리를 판매하고 수익금을 이웃 돕기에 기부하는 먹거리 공유도 실천한다.

유종필 관악구청장은 “공유경제는 자원의 협력적 소비를 통해 다양한 도시 문제를 해결하고 공동체를 활성화하는 데 기여한다”며 “스스로 공유를 실천할 수 있는 방법을 모색하고 정보를 나눌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윤수경 기자 yoon@seoul.co.kr
2017-09-15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고다이라, 시합전 이상화 심기 건드린 말…오늘

여자 500m 스피드스케이팅 오후 8시 56분부터이승훈·김민석 등 빙속 팀추월 준준결승 오후 8시부터 여자 스피드 스케이팅의 ‘빙…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세 토끼 잡은 용산공예관

‘공예문화’ 메카로 바뀐 이태원

낡은 주민센터 ‘청년주택’으로

구로 2020년 오류동 행복주택 건립

정화조 악취 잡고 오염도 막고

최창식 중구청장 환경부장관상

“상봉 망우역, 경강선 종착 올인”

나진구 중랑구청장 신년 인터뷰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