층간 소음 더 키우는 ‘정부 인정’…성능 미달 부실 바닥

[공공서비스 업그레이드 1.0] 바닥구조 사전인정제 허점

국가직 7급 실질 경쟁률 37.1대1…국가직 7급 전기자기학 정답 변경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국가직 7급 실질 경쟁률 37.1대1
지난달 26일 치러진 국가직 7급 공개경쟁채용 필기시험 응시율은 56.1%로 실질 경쟁률은 37.1대 1로 나타났다.

 17일 인사혁신처에 따르면 7급 공채 선발예정인원 730명에 4만 8361명이 지원했지만, 이 가운데 실제로 시험을 본 인원은 2만 7134명(56.1%)에 그쳤다. 행정직군 응시율은 57.4%였고, 경쟁률은 41.8대 1이었으며, 기술직군 응시율은 49%, 경쟁률은 21.6대 1을 기록했다. 최근 5년간 국가직 7급 평균 응시율은 2012년 59.3%, 2013년 61.4%, 2014년 56.0%, 2015년 56.6%, 2016년 56.9% 수준이었다. 올해도 예년 수준의 응시율이 반복됐다.
 주요 직렬별로 보면 경쟁률이 가장 높았던 건 교육행정(70.9대 1)이었다. 이어 외무영사는 62.1대 1의 경쟁률을 보였고, 선거행정은 55.3대 1, 일반행정은 53.1대 1을 나타냈다. 기술직을 보면 전산개발이 28.3대 1로 가장 높았고, 일반기계가 24.8대 1, 산림자원이 24.3대 1, 화공이 23.9대 1 순이었다.
 
국가직 7급 전기자기학 정답 변경
인사혁신처는 지난달 26일 치러진 국가직 7급 공개경쟁채용 필기시험에서 기술직 7급 과목인 전기자기학 7번 문항의 기존 정답을 변경했다.
 인사처는 지난달 26일 7급 필기시험이 끝난 후 정답가안을 공개해 지난달 말까지 정답 이의제기를 받았다. 17과목 24문항에 대한 이의제기가 접수됐고, 검토 결과 전기자기학 7번 문항의 정답을 변경하기로 했다. 4번이었던 것을 정답없음으로 바꿨다. 전기자기학은 전기직과 전송기술직에 있는 과목이다.
 한편 국가직 7급과 같은 날에 실시된 기상직 7급과 지역인재 9급 시험은 이의제기 건이 없어 정답가안이 모두 최종정답으로 확정됐다.

2017-09-18 3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설리 죽음에 분개한 시민들 靑 청원에 몰려가…

‘설리 사망’ 관련 靑 청원 총 6건 올라와“피해자, 오죽 괴로웠으면 죽음 택했겠나”“악플러 명예훼손, 솜방망이 처벌 안돼”…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송파둘레길은 생태복지 1번지”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

다문화가족에 다가가는 성동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광진 ‘공공갈등 공론화委’ 출범

김선갑 서울 광진구청장

“자율주행차시대 열리면…”

오재학 한국교통연구원 원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