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 고용 외면… 삼성전자 379억 부담금

100대 기업 의무고용부담금 분석

전국 시·도에 ‘저출산 극복 컨트롤타워’

행안부, 지자체 지원계획 수립

공무원 되는 길, 2년2개월·월 62만원 썼다

공무원 합격자 분석해보니

[속보] 도태호 수원부시장, 광교 원천저수지서 숨진 채 발견

경찰 “CCTV서 저수지로 뛰어드는 모습 확인”...투신자살 결론

입력 : 2017-09-26 16:45 | 수정 : 2017-09-26 17:5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도태호(57) 경기 수원시 제2 부시장이 26일 수원 원천저수지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도태호 수원시 제2부시장 [수원시 제공=연합뉴스]

도 부시장은 이날 오후 3시 7분쯤 광교호수공원 내 원천저수지에서 숨진 채 발견돼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대원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졌다.



도 부시장은 이날 오후 2시쯤 수원시청에 홀로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당국은 도 부시장이 투신한 지 3분 뒤 “사람이 물에 빠져 허우적대고 있다”는 신고를 접수하고 현장에 출동, 오후 3시 20분쯤 시신을 인양해 병원으로 옮겼다.

경찰은 공원 방범용 CCTV를 통해 도 시장이 투신 10여분 전 광교호수공원에 도착해 데크를 걷다가 저수지로 뛰어드는 모습을 확인했다고 설명했다.

유서는 아직까지 확인된 바 없다. 경찰 관계자는 “도 시장이 데크를 넘어 저수지로 투신하는 모습이 CCTV에 찍혔다”며 “동기에 대해서는 자세한 조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경찰은 CCTV 영상 및 목격자 진술 등을 토대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도 부시장은 이날 오후 2시쯤 수원시청 상황실에서 경기도자동차매매사업조합과 ‘온라인 이전등록시스템 정착을 위해 MOU 체결’ 행사에 참석했으며 행사를 마친뒤 원천 저수지를 찾아간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비서 등 수행원이 동행했는지는 알려지지 않았다.

도태호(가운데) 수원시 제2부시장, 이수진(왼쪽) 경기도자동차매매사업조합 수원지부장, 강종헌 ㈜씨엘엠앤에스 대표이사가 업무협약 후 기념 촬영하고 있다.
수원시 제공

행사에 참석했던 수원시 직원은 “행사가 진행되는 동안 도 부시장의 행동에서 이상한 점을 발견 할수 없었다”며 “어떻게 이런 일이 생겼는지 침통하다”고 말했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원인 등을 조사하고 있다.

도 부시장은 대구 대건고와 서울대 국제경제학과를 졸업한 뒤 1987년 행정고시(31회)에 합격했다. 2008년 국토해양부 주택정책관, 2010년 국토부 건설정책관, 2011년 국토부 도로정책관, 2013년 국토교통부 주택토지실 실장, 2014년 국토부 기획조정실 실장 등을 역임했다. 이후 공직에서 나와 한국건설기술연구원 선임연구위원으로 활동하다가 지난해 1월 공모를 통해 수원 제2부시장에 선임됐다.

이명박 정부 초기 부동산 규제 완화에 주력한 도태호 수원부시장은 박근혜 정부 들어서는 4·1 부동산 대책 이후 후속 대책들을 마련하는 데 힘썼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조덕제 “성추행 남배우?…시나리오대로 연기”

영화 촬영 중 상대 여배우를 추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배우 조덕제가 1심과 달리 항소심에서 유죄가 인정돼 징역형을 선고받…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즐기는 비어... 열정을 채워

10만명 찾은 ‘연세로 맥주축제’

구청장은 세계도서관 가이드

관악 학부모 동아리 철학 특강

강서 미라클메디 ‘우수 특구’

서울 11개 특구 중 최초로 선정

송파 새내기 공무원 돌잔치

9급 신규 직원 애로사항 청취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