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가 블로그] “장관님 떠나려나”… 전전긍긍 행안부

김부겸 장관 전대출마설에 술렁…지방분권 동력 잃을까 걱정도

진료한 척 서류위조 요양급여 꿀꺽…22억 거짓 청구 34곳

복지부·건평원 홈피에 게재…부당이익금 환수·업무 정지

국내유일 국립소방박물관 유치 “광명시 전국 소방역사의

광명동 부지에 전시관·첨단 시민안전체험관·정보관 갖춰 2021년 완공 예정

철새 이동경로 관리해서 AI 예방한다

철새정보시스템에 200만건의 자료 담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환경부 국립생물자원관은 9일 우리나라를 찾는 주요 철새 현황과 이동경로 등을 확인할 수 있는 ‘철새정보시스템(species.nibr.go.kr/bird)’을 구축해 10일부터 서비스한다고 밝혔다.

철새정보시스템은 1999년부터 2017년까지 겨울철 조류 센서스를 통해 확보한 철새 도래 현황 자료(약 200만건)와 위치추적기를 통해 확인한 철새 이동경로 정보(약 20만건)를 지리정보시스템에 시각화했다. 이를 통해 철새의 도래시기와 분포, 이동경로 정보를 지도에서 확인할 수 있다.

겨울철새인 민물가마우지가 지난 5월 서울 원효대교 인근 한강에서 날아 오르고 있다. 서울신문 포토라이브러리

철새정보시스템에서는 다양한 지리정보 분석 도구를 이용하여 철새 도래 지점 간 거리를 비롯해 철새 분포 면적 및 반경을 계산할 수 있고, 철새 분포에 대한 연도별 수치 변화를 파악할 수 있다. 생물자원관은 겨울 철새가 본격적으로 도래하는 10월 중순부터 3월 말까지 철새 분포와 이동현황에 대한 조사 및 분석결과를 집중적으로 제공할 계획이다.

또 국립환경과학원·농림축산검역본부 등 관계 기관과 공유해 조류인플루엔자(AI) 예방활동 강화 등 철새 관리정책을 지원하고 서식지 보호와 관리, 철새 탐조관광 증진 및 교육 등에 활용하기로 했다.

세종 박승기 기자 skpark@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마크롱, 부인 옆에서 크로아티아 대통령에 키스

인구 416만 명의 작은 나라 크로아티아가 2018 러시아 월드컵에서 보여준 것은 사상 첫 결승 진출과 준우승만이 아니다. 선수들은…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강북 축구장서 물에 쿨~

구민운동장에 어린이 수영장

청량리 동북권 중심 된다

동대문, 서울시와 경전철 투자 협약

구민 아이디어 착! 정책이 척!

‘영등포 1번가’ 연 채현일 구청장

이국종 교수가 들려주는 ‘골든타임’

12일 강서 주민강좌 초청 강연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