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에 지하 4층까지 ‘햇빛 드는 도시’

서울 영동대로 복합환승센터 설계 당선작

‘저출산 불똥’ 10·20대 헌혈 줄어

10·20대가 전체 헌혈자의 73%

우리 국민이 가장 좋아하는 생물종

환경부 1만3500명 설문 결과

현장서 찾는 일자리 해법… 장관들이 간다

정부 ‘일자리 카라반’ 가동

입력 : 2017-10-12 20:54 | 수정 : 2017-10-12 23:2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산업부·고용부 등 실무자 참여
새달 8일까지 20개 산단 방문


정부가 한 달 동안 전국 각지에 있는 산업단지를 찾아다니며 일자리 문제 해법을 모색하는 ‘일자리 카라반(현장방문단)’을 가동한다.


기획재정부는 일자리 카라반을 구성해 국가산업단지 20곳을 다음달 8일까지 찾아다니며 중소기업 구인난, 노동환경 개선, 청년고용 정책 등 현장 목소리를 듣는다고 12일 밝혔다. 이날 경남 창원 국가산업단지와 광주첨단과학산업단지를 찾는 것으로 첫 일정을 시작했다.

‘보여 주기식’ 행사를 지양하고 실질적 문제 발굴을 위해 실무형으로 팀을 짰다. 팀장도 과장급이다. 부처 간 협업을 위해 산업통상자원부, 고용노동부, 국토교통부, 중소벤처기업부 등 다른 부처 실무자들도 참여한다. 김동연 경제부총리를 포함해 경제부처 장관들도 한 사람씩 돌아가며 동행할 계획이다.

일하는 데 방해가 되지 않는 범위 안에서 근로체험, 기숙사·어린이집 방문 등 형식도 다양화할 방침이다. 기업인, 노동자, 취업준비생 등 정책 대상들과의 티타임이나 호프 미팅, 1박 기숙사 체험 등도 구상하고 있다. 기재부 관계자는 “현장 목소리를 토대로 관계부처 합동 일자리 대책부터 우선 발표할 생각”이라고 밝혔다.

세종 강국진 기자 betulo@seoul.co.kr
2017-10-13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박태환 전국체전 응원 온 여친 포착 ‘달달’

‘마린보이’ 박태환(28·인천시청)이 자유형 400m까지 제패하고 대회 3관왕에 올랐다.인천광역시 대표 박태환은 24일 충청북도…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오늘 외국어 쌤은 라트비아 대사님!

성장현 구청장의 ‘글로벌 인재 육성’

관리비 고지서 그냥 버리시나요?

송파, 예산절감 5대 체크포인트

강남, 세계 경영계 오스카상 품다

‘국제비즈니스대상’서 금2·은2

“文대통령 낙선 목적 없었다”

신연희 강남구청장 입장 들어보니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