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제 대암산 용늪 등 4곳 ‘람사르 습지도시’ 인증 신청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환경부와 해양수산부는 31일 강원 인제 대암산 용늪, 제주 동백동산, 경남 창녕 우포늪, 전남 순천만 갯벌 등 국내 습지 4곳에 대해 ‘람사르 습지도시’ 인증을 신청한다고 30일 밝혔다.
강원 인제 대암산 용늪.

람사르 습지도시는 람사르협약 사무국 검토를 거쳐 내년 5월 54차 상임위원회에 보고된 뒤 내년 10월 아랍에미리트(UAE)에서 열리는 제13차 람사르협약 당사국 총회에서 첫 인증서를 받게 된다. 인증을 받으면 국제사회가 인증하는 ‘람사르’ 브랜드를 지역 농산물이나 생산품, 생태관광 등에 6년간 쓸 수 있고 인증 기간 모니터링과 사업평가 등을 거쳐 재인증 여부를 검증받는다.



람사르 습지도시는 습지 보전과 현명한 이용을 실천하는 람사르 습지 인근 지역이 대상으로, 우리나라가 제안·발의해 2015년 6월 람사르협약 결의문이 채택됐다. 정부는 시범지역 8곳을 선정한 후 전문가 컨설팅 등을 거쳐 인증기준에 부합한 4곳을 최종 후보지로 선정했다.

세종 박승기 기자 skpark@seoul.co.kr
2017-10-31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박원순, 폭염 속 에어컨 없는 옥탑방 입주에…

박원순 서울시장은 22일 앞으로 한달 간 지내게 될 강북구 삼양동 옥탑방에 입주했다. 이달 초 3선 취임 직후 “서울시장의 힘이…

많이 본 뉴스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