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강남포럼 10일 창립 총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강남의 미래를 논의하기 위한 뉴강남포럼 창립총회가 11월 10일 강남구 대치4동문화센터 5층 강당에서 열린다.

뉴강남포럼 창립 공동준비위원장인 이인화(?사진?) 구의원(자유한국당)은 6일 “강남 영동개발이 시작된 지 올해로 50주년을 맞아 강남의 지난 날을 되돌아 보고 미래를 설계하기 위해 포럼을 창립했다”면서 “뉴강남포럼에서 강남의 경험과 성과를 정리해 다른 자치구들과 함께 나누고 싶다”고 말했다. 이 구의원과 김형식 산업인력공단 교수가 포럼 창립을 위한 공동준비위원장을 맡았으며, 학자, 예술가, 구민 등 80여명이 발기인으로 참여하고 있다.

포럼은 강남의 정체성과 비전을 제시하는 한편 구민 간 화합을 도모해 강남구 전반의 상생 발전까지 이뤄낸다는 목표다.

이 위원장은 “강남구는 지역 내 임대아파트 비율이 서울 25개 지자체 가운데 8위를 차지하고 있을 만큼 양극화가 심하고 그에 따른 갈등도 내재돼 있다”면서 “포럼을 통해 지역 내 균형 발전 방안과 구민 간 통합 방안을 모색하고자 한다”고 소개했다.

창립 총회에는 서울과학기술대학교 건축학과 강부성 교수(한국초고층도시건축학회 회장)가 ‘강남의 어제, 오늘 그리고 내일’을 주제로 발제한다. 뉴강남포럼은 향후 분야별 포럼 개최를 통해 정책을 제안하고 이를 실현하기 위한 활동을 이끈다는 계획이다. 앞서 지난 9월 발기인 대회를 개최했으며, 발기인 대표에는 김명수 전 민주평화통일 사무처장이 선임됐다.

이 구의원은 강원대에서 부동산학 박사를 취득했으며, 현재 서초동에서 건축사 사무실을 운영하고 있다.

주현진 기자 jhj@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月 출연료 2천만원’ 김어준에 박원순의 놀라

서울교통방송(tbs) 라디오 시사 프로그램 ‘뉴스공장’을 진행하는 방송인 김어준씨의 회당 출연료가 100만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시바타 도요는 98세에 등단했어요… 꿈은 이루어집니다

‘어르신 꿈 전도사’ 된 김수영 양천구청장

문화예술이 넘실대고 스마트폰 친화형으로

‘특성화시장’으로 변신한 40년 전통시장 찾은 노현송 강서구청장

광역자원순환센터 완전 지하화…“은평의 미래·환경 풍요롭

[서울 초선 구청장에게 듣는다] 김미경 은평구청장

구로 철길 옆 음지, 문화의 양지 되다

이성 구로구청장 마을 활력소 개소식 참석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