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관리 일원화로 환경부 ‘웃음꽃’

직원들 ‘낙하산’ 길 넓어져 희색

인천 인구 294만명… 제2도시로 성큼

10년 내 347만명 부산 앞지를 듯

주 52시간 근무로 퇴직금 줄어든다면

노동자 피해 없도록 중간 정산할 수 있다

일산서 국내 최대 안전산업박람회

행안부 15일부터 사흘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국내 최대 규모의 안전산업 박람회가 일산에서 열린다. 행정안전부는 15일부터 사흘간 경기 일산 킨텍스에서 ‘제3회 대한민국 안전산업 박람회’를 개최한다고 7일 밝혔다.


이번 박람회에서는 500여개 기관이 1500개 부스를 마련해 관람객들을 맞는다. 고용노동부와 원자력안전위원회, 경찰청, 산림청 등 중앙부처와 LH한국토지주택공사, 한국전력 등 공공기관이 참여한다. 러시아와 캄보디아 등 해외 각국 재난안전 분야 정부 대표단과 바이어도 함께한다.

특히 사물인터넷(IoT)과 증강현실(AR), 가상현실(VR) 기술 등을 적용한 4차 산업 특별전시관이 마련돼 최첨단 기술을 활용한 재난안전관리 시스템과 장비를 선보인다. 일자리 정보관도 설치돼 현직 안전산업 분야 종사자가 구직자에게 일자리 정보를 제공한다.

박종복 행안부 재난안전산업과장은 “4차 산업혁명 기술을 바탕으로 첨단 안전과학기술 시장을 열기 위해서는 민관의 적극적인 참여가 필요하다”며 “재난안전 분야의 기업들을 발굴해 육성할 수 있도록 다양한 정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류지영 기자 superryu@seoul.co.kr
2017-11-08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낙선자들 빚더미…안철수, 딸 보러 미국 갈 때

서울시장 선거 낙선 뒤 미국으로 떠난 안철수 전 의원의 행보에 대해 바른미래당 내부에서 비판이 제기됐다.바른미래당의 서울 동…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서초 ‘따뜻한 복지’ 진화

구·주민센터·민간시설 협업

쓰레기 다이어트 클린區 영등포

市 ‘생활폐기물 직매립 제로’

은평, 아동복지시설에 포상금

목민대상 상금 2000만원 전액

세계 음식 성북에 다 모였네

16일 세계음식축제 ‘누리마실’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