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정지때 약물 투여말라” 119 응급환자는?

소방청 구조사 업무 확대... 구조 범위 논란

지진·화학사고 현장 로봇 출동하다

재난안전硏 태화강서 종합훈련

[의정 포커스] 최경보 중랑구 재경위원장 “망우역사문화공원 건립 예정대로 내년까지 완성”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망우묘지공원에는 근현대사 위인들이 대거 영면하고 있습니다. 이곳을 세계적인 역사 문화 공원으로 탈바꿈하는 작업이 2019년까지 차질 없이 완성되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최경보 중랑구 재경위원장

최경보(더불어민주당) 서울 중랑구의회 행정재경위원장은 지난 7일 서울신문과 가진 인터뷰에서 망우역사문화공원 조성 등 자신의 지역구인 망우본동·신내1동에서 추진 중인 각종 사업이 예정대로 마무리되도록 집행부와 협력해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현재 역사문화 인물 51인의 묘지 곁에 간단한 연보비를 세우고 안내판과 음성안내 등으로 생전 업적을 알리고 있는데 2019년까지 이곳에 전시관, 교육관 등을 갖춘 역사문화관 건립을 추진한다는 것이다.

최 위원장은 “이번 임기 때 동료 구의원들이 해외 연수를 3회 나가는 동안 당초 공약대로 한 번도 해외 연수를 가지 않고 주민의 대변자로서 구정을 챙기고 있다”면서 “동시에 여야 협치를 구현하고 행정부 견제에도 초점을 맞추고 있다”고 강조했다.

민주당 중랑지역위원회 사무국장 등을 지낸 최 위원장은 낮은 곳으로 향하는 의정 활동으로 주목받고 있다. 실례로 올해 그가 대표 발의한 중랑 생활임금조례가 제정됐다. 구청에서 경비 청소 등 청사관리 업무에 투입된 기간제 인력 등의 최저생계비를 보장해 고용 안정을 실현하고 그들이 일하면서 긍지를 느끼도록 하겠다는 일념으로 조례 제정에 앞장섰다는 설명이다.

주현진 기자 jhj@seoul.co.kr
2017-11-09 1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나경원 비서, 중학생에 “한 주먹도 안되는 XX가

자유한국당 나경원 의원의 비서 박창훈 씨가 중학생과의 전화통화 도중 막말을 한 사실이 알려져 파문이 일고 있다.동영상사이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성동의 특별한 아동친화 행정

경동초교와 이색 토론한 구청장

도시의 농촌… 흙에 살어리랏다

관악도시농업공원 첫 삽

佛 ‘파쿠르’에 빠진 금천 할매들

신바람 나는 할머니학교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