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납 담합 3년 방치…공정위 ‘고무줄 고발’

감사원, 위법·부당 15건 적발

“최저임금 인상, 성별 임금격차 완화 기여”

정현백 여가장관, 여성근로자 삶의질 향상 평가

‘가다서다 ’ 경기북부 도로 4월에 뻥 뚫린다

파주 설마~구읍 등 건설중인 5곳중 2곳 개통

[의정 포커스] 최경보 중랑구 재경위원장 “망우역사문화공원 건립 예정대로 내년까지 완성”

입력 : 2017-11-08 17:48 | 수정 : 2017-11-08 18:3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망우묘지공원에는 근현대사 위인들이 대거 영면하고 있습니다. 이곳을 세계적인 역사 문화 공원으로 탈바꿈하는 작업이 2019년까지 차질 없이 완성되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최경보 중랑구 재경위원장

최경보(더불어민주당) 서울 중랑구의회 행정재경위원장은 지난 7일 서울신문과 가진 인터뷰에서 망우역사문화공원 조성 등 자신의 지역구인 망우본동·신내1동에서 추진 중인 각종 사업이 예정대로 마무리되도록 집행부와 협력해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현재 역사문화 인물 51인의 묘지 곁에 간단한 연보비를 세우고 안내판과 음성안내 등으로 생전 업적을 알리고 있는데 2019년까지 이곳에 전시관, 교육관 등을 갖춘 역사문화관 건립을 추진한다는 것이다.

최 위원장은 “이번 임기 때 동료 구의원들이 해외 연수를 3회 나가는 동안 당초 공약대로 한 번도 해외 연수를 가지 않고 주민의 대변자로서 구정을 챙기고 있다”면서 “동시에 여야 협치를 구현하고 행정부 견제에도 초점을 맞추고 있다”고 강조했다.

민주당 중랑지역위원회 사무국장 등을 지낸 최 위원장은 낮은 곳으로 향하는 의정 활동으로 주목받고 있다. 실례로 올해 그가 대표 발의한 중랑 생활임금조례가 제정됐다. 구청에서 경비 청소 등 청사관리 업무에 투입된 기간제 인력 등의 최저생계비를 보장해 고용 안정을 실현하고 그들이 일하면서 긍지를 느끼도록 하겠다는 일념으로 조례 제정에 앞장섰다는 설명이다.

주현진 기자 jhj@seoul.co.kr
2017-11-09 1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북한 선수 22명 평창 온다…국가연주는 ‘아리랑

북한 선수 22명이 다음달 9일부터 열리는 평창 동계올림픽에 참가한다. 올림픽 사상 최초로 결성된 여자 아이스하키 남북단일팀에…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양천, 주민들이 새해 업무보고

찾아가는 주민과의 대화

블록체인 지역화폐 ‘노원’ 탄생

노원구, 2월 대안화폐 상용화

상복 터진 광진

대외사업 39개 수상, 7억 획득

“터놓고 말씀하세요”

‘30년 행복 송파’의 비결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상복 터진 광진

    서울 광진구는 지난해 중앙정부·서울시 등 대외기관 평가에서 39개 부문을 수상하고 시상금 7억 1900만원을 지원받았…

    ‘세금 지킴이’ 영등포

    서울 영등포구가 내실 있는 계약심사 운영으로 ‘재정 지킴이’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영등포구 관계자는 “지난해 부…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