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아휴직 남성공무원 5년간 2.5배 늘었다

첫째 아이 배우자 이어 휴직 땐 경력 인정 3년

보조금 부정수급 신고포상금 최대 2억

정부 ‘제2의 어금니아빠 ’ 차단

산업부ㆍ행복청 부패방지 ‘미적미적 ’

2년 연속 시책평가 최하 등급

광진서 즐기는 마을한마당

18일 구청 대강당서 350여명 참여…체험 행사·오케스트라 합주 등 진행

입력 : 2017-11-14 17:58 | 수정 : 2017-11-14 18:2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광진구는 오는 18일 오후 2시부터 5시 30분까지 구청 대강당에서 마을공동체 활동과 성과를 공유하는 ‘2017 광진마을한마당’을 연다고 14일 밝혔다.

지난해 11월 열린 ‘광진마을한마당’에서 아이들이 체험 부스에서 샌드위치를 만들고 있다.
광진구 제공

‘광진, 마을 꽃이 피다’를 주제로 열리는 이번 축제에는 마을공동체 사업 모임 관계자와 지역민 등 350여명이 참여한다. 마을공동체 17개 팀이 참석, 활동 성과를 발표한다. 모임별 5년간 성장 과정을 담은 영상을 보면서 마을공동체를 만들기 위한 노력과 성과를 되짚어 보는 시간도 갖는다.



마을공동체 사업에 대한 체험과 공연, 홍보 등 다양한 행사도 진행된다. 아차산 마을공동체의 손수건·화분 만들기, 구의자양 마을공동체의 꽃게 모양 샌드위치·팔찌 만들기, 군자화양 마을공동체의 향수 디퓨저·양말목 공예 등 가족 단위로 즐길 수 있는 체험 프로그램이 가득하다. 아우름 합창단 합창, 리플리히 오케스트라 합주, 행복마을학교 오카리나 연주 등 지역주민들의 공연도 이어진다. 마을공동체 사업은 주민들이 직접 생활환경을 개선하고 마을 문제를 해결하는 공동체를 형성하기 위해 2013년 시작됐다.

김기동 광진구청장은 “나뿐만 아니라 내 이웃도 함께 행복해질 수 있는 마을공동체 사업에 더 많은 주민이 참여해 진정한 의미의 지방자치가 실현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2017-11-15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파죽의 컬링, 동률이면 4강팀 뽑는 기막힌 묘수

동률일 경우 플레이오프 진출 여부를 위한 절차 DSC열쇠는 경기 전 연습투구 기록 ·· LSD 평균값으로 결정컬링 여자 대표팀이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세 토끼 잡은 용산공예관

‘공예문화’ 메카로 바뀐 이태원

낡은 주민센터 ‘청년주택’으로

구로 2020년 오류동 행복주택 건립

정화조 악취 잡고 오염도 막고

최창식 중구청장 환경부장관상

“상봉 망우역, 경강선 종착 올인”

나진구 중랑구청장 신년 인터뷰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