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향사랑 상품권, 소상공인에 ‘복덩어리 ’

양구서 상인 소득 2% 이상 늘어

전기차 국고보조금 차량별 차등 지급

배터리 용량따라 최대 1200만원

아프리카 봉사하다 사우디 간호사 취업

해외취업자 5000명 넘어… 65% 일자리 만족

[퍼블릭 詩 IN] 말

입력 : 2018-01-07 18:24 | 수정 : 2018-01-07 18:4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준비 안 된 마음이

준비 안 된 말을



아무렇게나 쏟아놓는 저녁

갑자기

누에고치가 되고 싶었다

입으로 뱉어낸

날 서고 모난 말들 거두어

부드럽고 견고한 나만의 성 안에서

평화, 용서, 이해의 물레를 저어

은빛 실타래로 녹여내고 싶다

말로 덧난 상처 덜 아문 자리

새 살이 돋게

가만가만 날개 짓하는

조그만 나비가 되고 싶다

봉인된 생각에 휘둘려

내 안의 나에 갇힌 나

삭제 없는 흔적이 숨 쉬는 공간

부끄러움이 너울거린다

김난귀(안양교도소 前 교감)

20회 공무원문예대전 입선 수상작

김난귀(안양교도소 前 교감)

2018-01-08 3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슈뢰더 전 독일 총리, 김소연씨와 5번째 결혼?

게르하르트 슈뢰더(74) 전 독일 총리가 25세 연하의 한국 여성 김소연(49)씨와 조만간 한국에 방문해 연인 관계를 밝힐 것이라는…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터놓고 말씀하세요”

‘30년 행복 송파’의 비결

50+협치테이블

강서 주민-공무원 6개분야 논의

상복 터진 광진

대외사업 39개 수상, 7억 획득

미세먼지에 구청장도 버스 출근

유덕열 구청장 직원들도 동참 유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