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만안치매안심센터·종합병원 4곳과 치매검진 협약 체결

치매 확진 환자, 만안치매안심센터 제공 프로그램 참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기 안양시는 치매 조기검진사업 추진을 위해 지역 치매 검진 거점병원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이 사업에는 원천의료재단 중화한·양방병원, 인산의료재단 메트로병원, 한림대학교 성심병원, 효산의료재단 안양샘병원 등 지역 종합병원 4곳이 참여한다.

이번 협약에 따라 만안치매안심센터는 치매 선별검사 결과 ‘인지 저하’로 판정을 받았거나, 치매 의심 증상이 뚜렷한 사람을 병원에 검진을 의뢰한다. 병원은 이 사람들을 대상으로 전문의가 치매 척도 검사, 신경인지검사, 일상생활 척도검사 등 2차 검사를 시행한다. 2차 치매 진단 검사 결과, 원인 분석이 필요한 경우 뇌 영상 촬영, 혈액 검사 등 3차 치매 감별 검사를 한다.

최종 치매로 확진된 환자는 만안치매안심센터에서 제공하는 프로그램에 참여하거나, 복지관, 주·야간 보호시설, 입소시설 등을 연계 받을 수 있다. 지원 기준 만족 시에는 월 3만원 한도 치매치료 관리비도 지원받는다.

이필우 시장은 “치매 검진 거점병원 협약을 통해 민·관이 협력해 치매 환자와 가족이 지역사회에서 편안하고 안전하게 살아갈 수 있는 안양시를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남상인 기자 sangin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노회찬 남긴 4장의 유서보니…“부끄러운 판단이

4통의 자필유서…2통은 가족, 2통은 드루킹 관련“가족들에게 미안…정상 후원절차 밟았어야”끝내지 못한 모두발언서 반올림·K…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부군수 임명권 돌려달라”… 1인시위 나선 기장군수

오규석 부산 기장군수, 부산시청광장에서 군수 권한반환 촉구

“6·13 공약 공동이행” 손잡은 군위군·의회

경북 김영만 군위군수·심칠 군위군의회 의장, 통합 신공항 유치 등 업무 협약

[현장 행정] ‘도봉 AI’의 실험

이동진 서울 도봉구청장, 드론 체험으로 소통

“공무원이 행복해야 은평구민도 행복해진다”

김미경 서울 은평구청장 ‘워라밸’ 정착 선도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