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종주 자전거길 1054㎞ 자전거 동호회가 현장점검

행안부 ‘투어단’ 발대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행정안전부는 12일 정부서울청사에서 ‘2018 국토종주 자전거길 현장점검 투어단’ 발대식을 갖고 남한강과 금강, 영산강, 섬진강, 낙동강 등 8개 노선에 대해 현장점검에 나선다고 밝혔다.

‘현장점검 투어단’은 8개 국토종주 자전거길을 자전거로 돌아보며 자전거 이용자의 시각에서 위험 요소를 발굴하는 안전지킴이 역할을 한다. 이번 점검은 올해 국가안전대진단 과정 중 이뤄진 ‘국토종주 자전거길’ 안전점검을 국민 눈높이에 맞춰 다시 한 번 확인하자는 취지로 마련됐다. 지난해 4개 조였던 현장점검 투어단은 올해 8개 조로 늘어났다. 이들은 지난달 진행한 공모에 지원한 자전거 동호회 128개조 가운데 선발됐다.



현장점검 투어단은 오는 15일부터 다음달 15일까지 남한강과 금강, 영산강, 섬진강, 낙동강 등 1054㎞ 국토종주 자전거길을 자전거로 달리며 노면 상태와 안전시설, 편의시설 등을 점검한다. 자전거길 관련 개선점도 제안한다.

현장점검 투어단에 선정된 자전거 동호회 ‘따르릉 따르릉’의 이동호 팀장은 “직장 동료로 팀을 꾸려 주요 국토종주 자전거길을 완주한 경험이 있다”면서 “그간 자전거길을 다니며 현장에서 느낀 경험을 토대로 꼼꼼하게 점검하겠다”고 밝혔다.

류지영 기자 superryu@seoul.co.kr
2018-04-13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강서구 PC방 살인사건’ 담당의사가 쓴 분노의

서울 강서구 PC방에서 아르바이트생 피살 사건에 대해 국민적 공분이 폭발하는 가운데 당시 담당 의사가 자신의 페이스북에 분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시바타 도요는 98세에 등단했어요… 꿈은 이루어집니다

‘어르신 꿈 전도사’ 된 김수영 양천구청장

문화예술이 넘실대고 스마트폰 친화형으로

‘특성화시장’으로 변신한 40년 전통시장 찾은 노현송 강서구청장

광역자원순환센터 완전 지하화…“은평의 미래·환경 풍요롭

[서울 초선 구청장에게 듣는다] 김미경 은평구청장

구로 철길 옆 음지, 문화의 양지 되다

이성 구로구청장 마을 활력소 개소식 참석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