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령자 운전면허 반납·인센티브 신청 주민센터서 한번에

8월부터 주민센터 ‘원스톱 서비스’ 구축

유해성분 328배… 수입 어린이 ‘위해제품’ 83만점 적발

관세청, 올 4~5월 학용품 등 집중 단속

“우리 지자체로 놀러 오세요”… 침체된 지역 관광 살리기

인천시 호텔 비용 부담 붐업 프로모션, 경북 1500개 숙박업소 할인 이벤트

[퍼블릭 詩 IN] 전당포

제19회 공무원문예대전 동상 수상작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갚아야 할 죄 값

빚 때문에 영혼의 반을 팔았다.



오른팔을 올리면 교회 탑 뾰족한

지붕이 서고

왼쪽 눈을 뜨면 私娼街 울음을

핥아내는 입술이 열렸다.

나는 젊음을 담보로 삶을 팔며

술로 살았다.

하나 둘 늘어나는 빈병의 공간 속에

정신적 치유를 위한 고뇌를 담으나

깊어가는 상실은 막을 길 없고…

살기 위해 살찌우는 빚 덤이,

짙은 화장으로 잠이 든 아내,

들락거리는 푼돈은 아내의 취기에

가난만 입힐 뿐

오른쪽 어깨의 통증엔 아무런

보탬이 없다.

뜰 때마다 쌓이는 눈꼽에 가려지던

나날이 무디어지고 낮아지는

십자가의 높이와는 아랑 곳 없이

육신을 쪼고 있는 典當鋪의 팻말은 지금도

부엉이 눈처럼 껌뻑거린다.

이희복(대구경북지방병무청 동원관리과 계장)

이희복(대구경북지방병무청 동원관리과 계장)

2018-04-23 3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방역, 방역, 다시 또 방역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싹수 있는’ 기업 키우는 송파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

“KTX 의정부 연장 필요”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학교방역 비상대책 체계 구축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