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한국 저출산의 원인 “독신자 증가 탓”

권익위 ‘국민생각함’ 온라인 설문

결혼이민자 26% 기초수급 권리 소외

‘다문화가족정책 실태’ 감사

지진 관측 7초 내 경보…최대 10초 당긴다

행안부 지진방재 개선대책

김광수 서울시의원 “지상 지하철역 냉난방 시설 갖춘 대기실 설치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시의회 환경수자원위원회 김광수(노원5) 바른미래당 대표의원은 서울시 지하철 지상구간에 있는 역사에 추위와 더위를 피할 수 있는 고객대기실 설치를 주장했다.

김광수 서울시의원이 지난해 11월 상계역에 시범적으로 설치된 고객대기실을 가리키고 있다.

김 의원은 280회 임시회 2차 본회의가 있던 지난 13일 5분 발언을 통해 지상 역사의 문제점을 지적하고 지하 역사에 비해 상대적으로 열악한 환경에서 전철을 기다리는 고객에게 추위와 더위를 피해 기다릴 수 있는 고객대기실 설치를 주장했으며, 지난해 11월에 시범적으로 상계역(4호선)에 설치를 한 서울교통공사 김태호 사장에게 감사를 전했다.

김 의원은 먼저 전철 4호선 상계역에 고객대기실을 설치 한 배경애 대해 “지상의 역사를 이용하는 고객은 지하의 역사에서 기다리는 고객에 비해 몹시 환경이 좋지 않다. 지하 역사는 여름과 겨울에 시원하고 따뜻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시설을 갖추었으나, 지상 역사는 아무런 준비가 되어 있지 않다. 모든 고객이 다 이용할 수 없겠지만 최소한 어르신과 건강이 좋지 않는 분들을 위해 냉 ․ 난방시설을 갖춘 고객대기실을 준비해 주는 것이 좋겠다”고 김태호 사장에게 요청해 지난 11월에 상계역에 우선 시범적으로 설치를 했다고 설명했다.

김 의원은 발언 말미에 “지난 겨울은 특별히 추웠다. 상계역에 설치한 고객대기실은 상계역을 이용하는 많은 고객에게 많은 행복감을 주었다. 돌아오는 여름이 되면 더 많은 고객들이 이용을 할 것이다. 그러니 지상 역사에 고객대기실을 설치해서 시민들에게 편의를 제공했으면 좋겠다”고 했다.

현재 서울시 지하철 1~8호선에는 23곳의 지상 역사와 254곳의 지하 역사가 있다. 상계역에 설치한 고객대기실은 조성면적 15㎡, 장의자 2개, 냉난방 및 전기 및 통신 시설을 갖추었으며 비용은 3천여만이 소요되었다. 서울교통공사는 서울시민의 편의를 위해 점차 시설을 확대해 가기로 했다.

김광수 의원은 “고객대기실은 반드시 필요한 시설이다. 같은 요금을 내면서 상대적으로 열악한 환경에서 전철을 이용하는 것은 맞지 않다. 한 곳에 설치할 예산이 많이 소요되는 것도 아니니 최대한 빨리 주민편의를 위해 고객대기실을 설치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음원차트 1위한 가수, 과거 여자화장실 몰카범

지난해 자작곡 ‘비행운’으로 음원 차트를 역주행하며 1위를 했던 가수 문문(31·김영신)이 과거 화장실 몰카 범죄를 저질러 집…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바쁜 엄마 대신 ‘마마식당’

관악, 결식 우려 아동 저녁 밥상

길 잃은 취준생들의 ‘쉼표’ 되다

송파, 일자리카페 5곳 오픈

가방안전덮개로 안심 등하굣길

강서, 초교 9곳 시범학교 선정

민원 처리 ‘일사천리’

종로, 문자 알림 서비스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