늦었지만… 삼나무숲 ‘공존의 길’ 보입니까

보존과 개발 사이 제주 비자림로

[관가 블로그] 4대강 조사·평가단장 누구?

출범 1개월 늦어지고 조직도 줄어

전국 시·군·구 10곳 중 4곳 소멸 위험

저출산 고령화 탓 위기지역 5년째 늘어

부경대 천원의 행복한 밥상 인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부경대는 학생식당의 아침 식사를 1000원에 제공하는 ‘천원의 행복한 밥상’을 지난 1일부터 운영하고 있다고 5일 밝혔다. 학생들이 아침 식사를 하기 위해 줄 서 있다.
부경대 제공

부경대학교가 학생들에게 아침식사를 1000원에 제공하는 ‘천원의 행복한 밥상’이 인기를 얻고 있다.

부경대는 학생식당의 아침 식사를 1000원에 제공하는 ‘천원의 행복한 밥상’을 지난 1일부터 운영하고 있다고 5일 밝혔다. 올해로 2년째이다.

1000원 아침식사는 대연캠퍼스 다래락·들락날락·워커하우스,용당캠퍼스 도시락·남풍락 등 5개 학생식당에서 시행 중이다.

부경대는 학생들에게 양질의 아침 식사를 저렴하게 제공하자는 취지로 지난해 6월에 1000원 아침 식사를 시작했다.

당시 하루 170여명이었던 아침 식사 이용자 수는 최근 하루 평균 300여 명으로 크게 늘 정도로 학생들에게 인기가 높다.

1000원 아침 식사는 오전 8시 30분부터 오전 11시까지 가능하며 정식, 일품, 김밥, 죽 등의 메뉴가 제공된다.

기존 식사 가격인 1500∼4000원 중에서 학생이 1000원을 부담하면 나머지는 대학이 지원하는 방식이다.

예산은 농림축산식품부의 쌀 소비 촉진사업 지원금과 학교 발전기금으로 마련된다.

신현일 학생복지과 과장은 “건강한 아침식사를 제공할 수 있도록 학생들과 소통하면서 새로운 식단을 개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부산 김정한 기자 j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지은, 사건 다음날 안희정 좋아하는 식당 검

안희정 전 충남도지사의 ‘비서 성폭력 혐의’에 대해 1심 재판부가 무죄 판결을 내린 데에는 고소인 김지은씨 진술과 주장이 신…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젊은 땀으로 디자인하는 양천

김수영 구청장, 구청 아르바이트 대학생 간담회

‘처용무 춤신춤왕’ 종로구청장

김영종 구청장, 대학로서 궁중무용 여민마당 참가

‘물 좋은’ 서대문 미니 수영장

하루 한 번 물갈이·청소로 인기

장애인 의사소통 그림으로 OK

마포, 의사소통 AAC존 10곳 운영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