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가 블로그] 조명래 ‘4대강 청문회’ 파고 넘을까

23일 환경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

혼자 가도 좋지만 함께하면 더 좋은 영화 속을 걷는다

경북에서 만나는 특별한 보통날… 아! ‘리틀 포레스트’ 찍은 곳도 있네

방치된 광진 자전거 ‘서민의 발’ 되다

올해 120대 수거해 정비… 35대 공용화, 85대는 주민센터 등 통해 저소득층 전달

부경대 천원의 행복한 밥상 인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부경대는 학생식당의 아침 식사를 1000원에 제공하는 ‘천원의 행복한 밥상’을 지난 1일부터 운영하고 있다고 5일 밝혔다. 학생들이 아침 식사를 하기 위해 줄 서 있다.
부경대 제공

부경대학교가 학생들에게 아침식사를 1000원에 제공하는 ‘천원의 행복한 밥상’이 인기를 얻고 있다.

부경대는 학생식당의 아침 식사를 1000원에 제공하는 ‘천원의 행복한 밥상’을 지난 1일부터 운영하고 있다고 5일 밝혔다. 올해로 2년째이다.

1000원 아침식사는 대연캠퍼스 다래락·들락날락·워커하우스,용당캠퍼스 도시락·남풍락 등 5개 학생식당에서 시행 중이다.

부경대는 학생들에게 양질의 아침 식사를 저렴하게 제공하자는 취지로 지난해 6월에 1000원 아침 식사를 시작했다.

당시 하루 170여명이었던 아침 식사 이용자 수는 최근 하루 평균 300여 명으로 크게 늘 정도로 학생들에게 인기가 높다.

1000원 아침 식사는 오전 8시 30분부터 오전 11시까지 가능하며 정식, 일품, 김밥, 죽 등의 메뉴가 제공된다.

기존 식사 가격인 1500∼4000원 중에서 학생이 1000원을 부담하면 나머지는 대학이 지원하는 방식이다.

예산은 농림축산식품부의 쌀 소비 촉진사업 지원금과 학교 발전기금으로 마련된다.

신현일 학생복지과 과장은 “건강한 아침식사를 제공할 수 있도록 학생들과 소통하면서 새로운 식단을 개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부산 김정한 기자 j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강서구 PC방 살인사건, 경찰 왔다간지 7분만에

서울 강서구의 한 PC방에서 발생한 살인 사건을 놓고 17일 네티즌들의 비난이 봇물 터지듯 쏟아지고 있다. 사건 정황에 대한 목격…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광역자원순환센터 완전 지하화…“은평의 미래·환경 풍요롭

[서울 초선 구청장에게 듣는다] 김미경 은평구청장

구로 철길 옆 음지, 문화의 양지 되다

이성 구로구청장 마을 활력소 개소식 참석

종로 “건강산책 명소 걸어요”

20일 마로니에공원~낙산공원 걷기대회

구로 아홉 색깔 길놀이 퍼레이드

20일 구로중앙로 일대 청소년축제…억압·우정 등 탈 쓰고 행진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