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예 아닌 노동자인데… 때리면서 일 시키는 사장님 나빠

[공공서비스 업그레이드 1.0] <21> 불법체류자 양산 고용허가제

[관가 블로그] 한날한시에 사용자단체 찾은 장·차관

고용부, 최저임금·고용난 타개 부심…태안·ILO 등 노동이슈도 불거져

부경대 천원의 행복한 밥상 인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부경대는 학생식당의 아침 식사를 1000원에 제공하는 ‘천원의 행복한 밥상’을 지난 1일부터 운영하고 있다고 5일 밝혔다. 학생들이 아침 식사를 하기 위해 줄 서 있다.
부경대 제공

부경대학교가 학생들에게 아침식사를 1000원에 제공하는 ‘천원의 행복한 밥상’이 인기를 얻고 있다.

부경대는 학생식당의 아침 식사를 1000원에 제공하는 ‘천원의 행복한 밥상’을 지난 1일부터 운영하고 있다고 5일 밝혔다. 올해로 2년째이다.

1000원 아침식사는 대연캠퍼스 다래락·들락날락·워커하우스,용당캠퍼스 도시락·남풍락 등 5개 학생식당에서 시행 중이다.

부경대는 학생들에게 양질의 아침 식사를 저렴하게 제공하자는 취지로 지난해 6월에 1000원 아침 식사를 시작했다.

당시 하루 170여명이었던 아침 식사 이용자 수는 최근 하루 평균 300여 명으로 크게 늘 정도로 학생들에게 인기가 높다.

1000원 아침 식사는 오전 8시 30분부터 오전 11시까지 가능하며 정식, 일품, 김밥, 죽 등의 메뉴가 제공된다.

기존 식사 가격인 1500∼4000원 중에서 학생이 1000원을 부담하면 나머지는 대학이 지원하는 방식이다.

예산은 농림축산식품부의 쌀 소비 촉진사업 지원금과 학교 발전기금으로 마련된다.

신현일 학생복지과 과장은 “건강한 아침식사를 제공할 수 있도록 학생들과 소통하면서 새로운 식단을 개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부산 김정한 기자 j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대성고 학생에 “친구 죽었는데 기분 어떤가”

“친구가 죽었는데 기분 어떤가” 질문하기도“대성고 학생 아니면 학생증 보여달라” 요구“피해 학생반 주소록 달라” 상식 밖…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현장 행정] 도올이 그리고 종로구청장이 펼친 ‘국학 보물서

김영종 구청장, 17번째 공공도서관 개관

동대문, 출산지원금 얼마나 빵빵해지게요~

첫째아이도 10만원… 둘째~넷째 2배로

인정받은 ‘에코 양천’

환경硏 평가 종합대상 등 3개 부문 수상

관악 ‘한·중·일 지방정부 교류회의’ 자매우호도시 우수협

중국 네이멍구자치구 후허하오터시와 활발한 교류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