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로구 ‘제2호 공동육아나눔터’ 개소

가족 품앗이·초등돌봄서비스 등 지원

‘지방소비세 인상’ 지역 갈등 부추긴다

전문가들도 비판 …“이분법 버려야”

구로에선 공연 관람료가 책 한 권

오류아트홀 새달 14일 개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구로구 오류동역 옆에 새롭게 문을 연 오류아트홀이 다음달 14일 개관 공연을 한다. 이색적인 점은 관람료가 중고 책 한 권 또는 쌀이 담긴 500㎖ 페트병이다. 구로문화재단은 “오류아트홀은 따뜻한 지역 공동체를 만들어 가는 새로운 문화 플랫폼 역할을 수행할 것”이라며 “개관을 기념해 주민들이 직접 참여하는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했다”고 27일 밝혔다.

개관 공연은 ‘우당탕탕, 이사왔어요!’다. 구로구 지역의 60세 이상 어르신들로 구성된 ‘은빛극단’의 무대다. 아파트 층간소음을 주제로 이웃 간 소통의 중요성을 강조하는 생활밀착형 연극이다. 60세 이상 관람객은 무료다. 기부받은 책과 쌀은 행사 종료 후 동주민센터와 지역단체를 통해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된다.

이범수 기자 bulse46@seoul.co.kr

2018-06-28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왕복 티켓 끊어 해외도피 아니다”는 김학의

“태국 지인 집서 머물다 4월4일 오려던 것”“가족 권유…본의 아니게 사태 커져”검찰 수사재개 공식화…피내사자 전환성폭력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68만㎡에 60t…서울 종로 물청소 대작전

미세먼지 청소부 된 김영종 서울 종로구청장

도시 뉴딜·평택호 관광단지 속도

정장선 경기 평택시장

강동구, 재활용 ‘환경 지킴이’

자치구 첫 아이스팩 환경 캠페인

역세권에 첫 ‘시각장애인 쉼터’

강서구에 가양5단지 상가동 제공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