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로구 ‘제2호 공동육아나눔터’ 개소

가족 품앗이·초등돌봄서비스 등 지원

‘지방소비세 인상’ 지역 갈등 부추긴다

전문가들도 비판 …“이분법 버려야”

대구에 전국 첫 다문화 특목고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전국 최초로 중국 및 다문화 중심 특수목적고가 문을 연다. 대구시교육청은 2020년 개교 예정인 대구국제고 기공식을 최근 가졌다고 28일 밝혔다. 대구국제고는 2012년 교육국제화특구로 지정된 북구 도남택지개발지구 내 도남초 폐교 부지에 360억원을 들여 연면적 2만 2615㎡, 지하 1층~지상 4층 규모로 건립된다. 전교생 수용 기숙사를 비롯해 지상에 차 없는 학교를 위해 조성되는 지하주차장과 국제회의실, 국제 알림방 등은 대구국제고에서만 볼 수 있는 시설이다. 학생은 다문화학생과 저소득층 자녀 50%, 일반학생 50%를 선발한다.

대구 한찬규 기자 cghan@seoul.co.kr

2018-06-29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왕복 티켓 끊어 해외도피 아니다”는 김학의

“태국 지인 집서 머물다 4월4일 오려던 것”“가족 권유…본의 아니게 사태 커져”검찰 수사재개 공식화…피내사자 전환성폭력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68만㎡에 60t…서울 종로 물청소 대작전

미세먼지 청소부 된 김영종 서울 종로구청장

도시 뉴딜·평택호 관광단지 속도

정장선 경기 평택시장

강동구, 재활용 ‘환경 지킴이’

자치구 첫 아이스팩 환경 캠페인

역세권에 첫 ‘시각장애인 쉼터’

강서구에 가양5단지 상가동 제공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