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병관리본부 ‘청’ 승격… 전문성 강화

행안부, 정부조직법 개정안 발표

가야고분군, 세계인 가슴에 감동 준비 끝

유네스코 세계유산 신청 후보 선정돼

“한 뼘의 도시공원도 해제하지 않겠다”

박원순 시장, ‘그린뉴딜’ 정책 발표

음악과 함께 소통하는 영등포

음악회 이어 정책제안 자리 마련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영등포구가 ‘영등포 1번가’ 공감토크와 음악회를 개최하고 구민들과 소통하는 자리를 가졌다.

영등포구는 “영등포구관광정보센터 앞 광장에서 영등포 1번가를 알리고 주민 참여를 높이기 위해 지난 13일 찾아가는 음악회와 함께 이번 행사를 진행했다”고 19일 밝혔다.

영등포 1번가는 구민 생각이 곧 정책이 되는 영등포구만의 정책제안 소통 창구다.

먼저 남성 성악가로 구성된 팝페라 그룹 ‘감성신사’가 무대의 첫 문을 열었다.

이후 본격적인 정책제안 공감토크가 이어졌다. 문래동에 거주하는 50대 여성은 목화마을 문래동의 마을공동체 이야기를 들려주며 “영등포구 각 마을을 더욱 특색 있게 만들고 이웃 간 정이 넘치는 따뜻한 영등포가 됐으면 좋겠다”는 의견을 냈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여러분의 좋은 생각과 아이디어로 탁 트인 영등포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이범수 기자 bulse46@seoul.co.kr
2018-07-20 2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차 없어도 병원 고민 ‘NO’

행복택시 만든 김미경 은평구청장

해외 유입 야생동물 엄격 관리

정세균 총리 “제2코로나 막자”

홍천, 마스크 1만장 전달

6·25 때 전사한 佛장교 고향에 제공

아이·운전자 다 지킨다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