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난지원금 신속 집행… 사무관 신의 한수

행안부 이빌립 사무관 아이디어 제시

무상교통·노면전차… 시민생활권 보장 시동

도농복합도시 화성시의 ‘교통복지 정책’

이태원 방역클라쓰 시즌2…어서 와요

[현장 행정] 손수 청소 솔 든 성장현 용산구청장

타워크레인 실습교육장 생긴다

안전보건공단, 인천에 내년 착공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고용노동부 산하 안전보건공단은 타워크레인 사고 예방을 위한 실습 교육장을 내년에 착공한다고 3일 밝혔다. 지난해 경기 남양주와 의정부 건설현장에서 6명이 사망하는 등 타워크레인 사고가 반복되자 이를 예방하기 위해서다.

실습교육장은 인천 노동복지합동청사 부지에 들어서고, 58억 6000만원의 예산이 투입된다. 공단은 “타워크레인 사고가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며 관계부처 합동으로 내놓은 관련 대책의 일환”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고용부도 지난 3월 관련 규칙 개정으로 타워크레인 설치·해체 교육시간을 36시간에서 144시간으로 대폭 늘리고 교육 과정을 실습 중심으로 개편했다. 교육과정도 실습 3주, 이론 1주로 늘어났고, 자격 취득 후에도 5년마다 교육(36시간)을 받게 했다. 실습교육장에는 건설현장에서 많이 쓰는 타워크레인 3종이 설치된다. 신인재 공단 산업안전보건교육원장은 “타워크레인 설치와 해체 업무를 담당하는 노동자들이 안전한 작업 방법을 효과적으로 배울 수 있는 여건이 마련됐다”면서 “산업현장 안전보건교육 인프라를 지속적으로 개선해 국민이 요구하는 수준에 부응하는 안전 교육과정을 개발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홍인기 기자 ikik@seoul.co.kr

2018-09-04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정은경 “깜깜이 감염 제일 싫어”

“고위험군으로 이어질까 가장 우려”

“취약노동자 23만원씩 지원”

이재명 경기도지사

차 없어도 병원 고민 ‘NO’

행복택시 만든 김미경 은평구청장

해외 유입 야생동물 엄격 관리

정세균 총리 “제2코로나 막자”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