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개방형 공중화장실 87개소 불법카메라 일제 점검

이상 없는 화장실, ‘여성안심화장실’ 스키터 부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공중화장실 불법촬영 카메라 꼼짝 마!”

최근 공중화장실 내 불법촬영 범죄가 끊이질 않자 경기 군포시가 공중화장실 점검에 나선다. 시는 개방형 공중화장실 87개소에 대해 민·관합동 점검을 이달말까지 실시한다고 12일 밝혔다.

시는 정밀한 탐지를 위해 불법촬영 카메라 탐지기 5대를 구입했다. 합동점검에는 군포경찰서, 군포여성민우회, 해당 부서와 시설 관리자가 참여했다. 지난 10일 시청사의 여자화장실 12개소에 대한 점검을 실시했다. 앞서 지난 8월말까지 이용객이 많은 관공서, 지하철역. 공원, 체육시설 등 27개소를 우선 점검했다.

점검 후 이상이 없는 화장실에는 ‘여성안심화장실’ 스티터를 부착하고 있다. 현장점검을 통해 불법촬영 적발 시에는 경찰에 즉시 인계해 신속한 수사가 진행되도록 할 방침이다. 점검 결과 현재까지 불법촬영 카메라가 설치된 화장실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추석 명절에 대비해 이달 중 시장, 상가 등 40개소에 대해 추가 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다.

한대희 시장은 “시민들의 인권을 침해하고 안전을 위협하는 불법촬영 범죄에 대해 지속적으로 철저한 대응하겠다”라고 말했다,

남상인 기자 sangin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TV 보다 퇴마의식한다며 5세 딸 살해한 30대 엄

TV를 보다 퇴마의식을 따라했다가 5살 딸을 살해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30대가 항소심에서도 징역 5년을 선고받았다.서울고법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체육관에도 스마트 전광판…첨단기술 만난 영등포 행정

채현일 영등포구청장, 행정서비스 분야에 사물인터넷 도입·확대

경기 광주시장과 ‘맛있는 소통’

28일 시청 잔디광장서 ‘자연채 행복밥상 문화축제’… 식사·요리경연·공연 등 행사 풍성

강동 고교생 서울 첫 무상교복 입는다

이정훈 강동구청장, 민선7기 공약 \'중고교 무상교복지원\' 방안, 구의회 의결

“전통시장 활성화, 동대문 발전 출발점”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한가위 상인들 소통…노후 환경 개선·청년몰 조성 등 ‘착착’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