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간선택제 공무원’ 주 35시간 탄력근무 가능

인사처·행안부 임용령 개선 입법예고

‘韓·아세안 회의’ 유치…인천·제주·부산 3파전

의장국 印尼 김정은 초청 제안 주목

[관가 블로그] 기조실장에 7·9급 출신 임용

5급 공채 중심의 순혈주의 탈피 계기

서울 구로구, 자율적 내부통제 운영평가 S등급 획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청렴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는 구로구청
구로구 제공

서울 구로구는 최근 행정안전부 주관 ’2018년도 자율적 내부통제 운영평가’에서 S등급을 획득했다고 9일 밝혔다. 이번 평가는 청백-e 시스템, 자기진단제도, 공직자 자기관리시스템을 통해 업무처리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행정오류와 비리를 사전에 예방하고자 시행됐다.

행안부는 올해 1월부터 9월까지 운영기반, 내부통제 활동, 적극 행정 면책 등 3개 지표로 서면평가를 했다. 구로구는 전국 상위 5% 이내 해당하는 S등급을 받았다.

구로구는 그동안 부패 방지와 청렴도 향상을 위해 다양한 정책을 펼쳐왔다. 청렴한 조직 문화를 조성하고자 개인, 부서에 대해 일정 기준목표 달성하면 인증을 해주는 ‘청렴 인증제’, 행정 처분 전 시행하는 청문 절차에 옴부즈맨을 참석시키는 ‘옴부즈맨 청문 입회제도’, 직원 청렴 마인드 제고를 위한 청렴 교육 등이 대표적이다. 또 전국 기초지자체 최초로 구청장까지 감사할 수 있는 구민감사 옴부즈맨제도도 실시해 공사 관리·감독, 계약 분야의 신뢰도를 높였다. 구는 지난해 12월 국민권익위원회 주관 외부청렴도 평가에서 전국 226개 기초 지자체 중 1위를 차지하기도 했다.

이성 구로구청장은 “공직자가 가져야 할 최고의 덕목은 청렴한 마음”이라며 “결과에 만족하지 않고 ‘청렴 구로’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홍인기 기자 ikik@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동성 성추행 의혹…패션 디자이너 김영세는 누구

패션디자이너 김영세가 동성 성추행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았다.23일 채널A에 따르면 30대 남성 A씨는 지난해 9월 김영세 디자이…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주민의 입장에서 삶의 질 혁신”

오승록 노원구청장 신년 인터뷰

“미세먼지 비상저감 전국 확대”

조명래 환경부 장관 기자간담회

‘서초 원탁 테이블’의 힘

소통으로 현안 푸는 조은희 구청장

유성훈 금천구청장 ‘촘촘한 소통’

1인 가구·한부모가정 등 ‘설날 안부’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