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미용실, 지자체 신고만 하면 바로 영업

정부 ‘행정기본법’ 7일 국무회의 의결

대기업 절반 ‘근로시간 단축제’ 도입

고용부, 올 법 적용 대상 2978곳 조사

가습기 살균제 피해 인정범위 확대

환경부, 관련 법령 개정안 입법예고

‘두 바퀴 천국’으로 바뀌는 도림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영등포, 도림천 문래 나들목 설치 사업…자전거도로·산책로 접근성 개선키로

서울 영등포구가 도림천 문래 나들목 설치 사업에 나선다. 도림천 가는 길이 한결 더 편리해진다.

영등포구는 문래동 주민들의 도림천 자전거 도로 및 산책로 접근성을 개선하기 위해 ‘도림천 문래 나들목 설치 타당성 조사 및 기본계획 용역’을 공고했다고 22일 밝혔다.

영등포구 도림천 구간은 4㎞로 하천 둔치에 자전거 도로와 산책로, 운동시설 등을 갖추고 있어 주민들이 여가활동을 즐기기 위해 많이 찾는 곳이지만 신도림역이나 안양천 합류 지점인 신정교 방향으로 1㎞ 이상을 우회해야만 했다.

영등포구는 타당성 조사와 기본계획 용역을 통해 해당 사업의 경제성과 수혜 가구 및 주민여론 등을 분석하고 교통 현황 검토 및 계획 수립, 제방 내 시설 설치에 따른 도림천 고가차도 및 홍수 위험성 등을 종합적으로 분석할 계획이다. 용역 공고는 28일까지며 향후 제안서 평가를 거쳐 우수한 업체를 선정한 후 도림천 문래 나들목 설치 타당성 조사 및 기본계획을 마련하기로 했다.

채현일 구청장은 “나들목 설치를 통해 보다 쉽고 편리하게 도림천을 찾게 되면서 안양천, 한강과 더불어 영등포를 대표하는 하천으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강국진 기자 betulo@seoul.co.kr
2019-01-23 2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고교생과 도시문제 해법 찾기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관악, 생활현장 ‘집중 방역 ’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더위 물렀거라~

구로 어르신 ‘쿨스카프’ 900개 지원

“30년 만의 폭우도 대비하라”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