뚝…뚝…양파가 웁니다

과잉생산의 역설…지자체 양파값 지키기 분투

장애인·경단녀 취업 지원…대기업이 나섰다

삼성 등 17개 기업 사회공헌책임자 모여

김해 ‘대통령 마을’… 年 100만명 찾는다

방문객 가장 많은 봉하마을의 매력

올 국가직 9급 공채 평균 경쟁률 39.2대1

지원 인원 지난해보다 7656명 감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0대 61% ‘최다’… 여성 비율 54.6%

올해 국가공무원 9급 공채 선발시험의 평균 경쟁률은 39.2대1로 집계됐다.

인사혁신처는 지난달 20~23일 국가직 9급 공채 선발시험 원서를 접수한 결과 4987명을 선발하는 가운데 총 19만 5322명이 지원했다고 6일 밝혔다. 지난해(20만 2978명)보다 7656명(3.8%) 줄었다. 평균 경쟁률도 지난해(41.0대1)보다 다소 낮아졌다. 이는 올해 국가직 9급 필기시험과 소방공무원 시험이 같은 날(4월 6일) 치러지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직군별로 4350명을 선발하는 행정직군 경쟁률이 39.4대1, 637명을 선발하는 기술직군이 37.3대1의 경쟁률을 보였다. 가장 높은 경쟁률을 보인 직군은 행정직군에서 교육행정(일반)으로, 60명을 뽑는데 1만 292명이 지원해 171.5대1을 기록했다. 기술직군에선 방재안전직이 3명 모집에 593명이 지원해 경쟁률이 197.7대1이었다.

지원자 평균 연령은 29.0세였다. 20대가 61.3%로 가장 많았고, 30대(31.2%), 40대(5.5%) 순이었다. 50세 이상은 0.6%였다. 전체 지원자 중 여성 비율은 54.6%로 지난해(54.1%)와 비슷했다. 필기시험은 다음달 6일 전국 17개 시도에서 실시된다. 시험 장소는 오는 29일 사이버국가고시센터(gosi.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오경진 기자 oh3@seoul.co.kr

2019-03-07 17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부부관계 어떠냐”…남근카페 데려간 공무원

서울시 여성공무원들이 직장 내 성희롱으로 고통을 받고 있지만 가해자를 직접 형사처벌할 수 있는 규정이 없어 강력한 처벌이 필…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강북구민이 꼽은 최우선 과제는

주민공론장서 ‘턱없는 마을’ 채택

세대가 공존…은평 ‘일자리 카페’

음암1동 둥지 튼 더스토리카페

동작구형 착한가게 주름 편다

소상공인 살리기 이창우 구청장

“평화의 소녀상 지켜줘 고마워요”

성북 초·중·고 1500여명 응원 편지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