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긴급생계자금 시기’ 항의받은 권영진 대구시장 실신

“왜 현금 지급 않나” 민주 시의원과 마찰

이재명 “부천 빼고” 재난소득 검토에 부천시장 “제 잘못

장덕천 시장 공개 반대했다가 SNS 사과하며 일단락

호남 시도지사, 방사광가속기 유치 공동건의

국립 공공보건의료대학 법제화 요구도

5대 대도시권 광역교통위원회 19일 공식 출범

위원장에 최기주 교수… 30인 합의기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수도권을 비롯한 전국 5대 대도시권의 광역교통 문제를 전담하는 대도시권 광역교통위원회(이하 대광위)가 오는 19일 공식 출범한다.

행정안전부와 국토교통부는 12일 국무회의에서 이러한 내용의 대광위 직제 제정안 등이 의결됐다고 밝혔다.

5대 대도시권은 수도권과 부산·울산·경남권, 대전·세종권, 대구권, 광주권이다. 전 국민의 80% 정도가 대도시권에 거주하며 광역교통 수요가 늘어났지만, 지방자치단체 간 협의 지연 등으로 교통 문제를 해결하는 데는 한계가 있었다.

이에 따라 대광위는 대도시권 교통난 해소, 광역교통 체계 개선 등의 문제를 총괄하게 된다. 광역교통정책을 심의·의결하는 위원회와 정책·사업을 집행하는 사무기구인 광역교통본부로 구성된다. 위원회는 상임위원장(정무직)과 교통전문가, 관계부처 실장급, 대도시권 부단체장 등 30인 이내의 합의기구로 운영된다. 위원장으로는 대한교통학회장인 최기주 아주대 교수가 임명됐다.

백승근 대광위 설치준비단장은 “대광위 출범으로 신도시를 비롯한 택지개발지역의 광역교통망 확충, 환승·연계 체계 강화 등에도 속도가 붙을 것”이라고 말했다.

장진복 기자 viviana49@seoul.co.kr
2019-03-13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연예인 노예” 150만원 고액방 몰려든 사람들

불법 촬영물로 꾀어 고액 유료회원 유치 회원들 “진짜 연예인 영상 맞냐” 물으면 주민번호·주소 등 신상정보로 신뢰 쌓아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피해 업소 재산세 감면 검토”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임대주택 청년·어르신 고루 돕는다

이창우 서울 동작구청장

‘사회적 거리두기’ 직접 홍보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재산세 인하로 항공업계 돕는다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