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덕적 해이 논란에 “서울 그만 가”

관가 “세종 중심 근무 분위기 확산”…하위직 공무원·공공기관도 비상령

난, 농사꾼 드론…농업 적용 연구·보급 활발

이천·평택 농업기술센터 연구 결과…벼 재배 노동력 절반으로 절감 효과

골프장부터 전망대까지… 하수처리장 무한변신

용인 도심 한복판의 ‘수지레스피아’

[명예기자가 간다] 85만 구독 8순 ‘유튜버의 힘’… 실버세대는 4차혁명의 동반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최윤재 서초구청 백세인생팀장

우리 사회는 인공지능(AI), 로봇기술, 생명공학 등 신기술 융합으로 이뤄지는 4차 산업혁명의 물결을 맞고 있다. 2025년이면 65세 이상 노인이 전 인구의 20%에 이르는 초고령화 사회 진입을 앞두고 있다. 4차 산업혁명과 초고령화 사회라는 두 개의 거대한 파고를 앞두고 노인들의 삶에도 큰 도전이 기다리고 있다.

신기술이 등장하면 적극적으로 기술을 처음 수용하는 ‘얼리 어댑터’들이 있는가 하면 반대로 기술 습득이 더딘 ‘지체 수용자’(Laggard)가 나오게 마련이다. 대개 노인들이 기술 수용 과정에서 뒤떨어지는 경우가 많다. 새로운 기술을 적극 받아들이지 못하기 때문이다. 한국정보화진흥원에 따르면 향후 5년 내 고령층의 스마트폰 보급률은 젊은 세대와 같은 수준인 약 90% 수준이 되지만 실제 디지털 활용도는 여전히 낮을 것으로 추정된다.

하루가 다르게 변화하는 미래의 기술환경에 상대적으로 소외될 수 있는 어르신들을 위해 서초구는 올 초 내곡느티나무쉼터에 전국 최초의 ‘스마트 시니어 IT(정보기술) 체험존’을 만들었다. 어르신들이 첨단 기술에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가상현실(VR), AI 로봇, 1인 미디어 같은 신기술을 경험할 수 있게 꾸몄다. 입소문을 타고 2개월여 만에 1500여명의 어르신이 다녀갔다. IT 체험존은 서초IT교육센터, 노인종합복지관 등 5곳으로 확대됐다.

50세 이상 시니어들을 대상으로 IT 전문과정도 운영된다. 코딩, 크리에이터 등 IT 트렌드에서 PC활용기술까지 다양한 교육프로그램을 무료로 제공한다. 한 달 250여명의 어르신들이 수강한다. IT 체험존 등을 운영하면서 시니어들에 대한 시각도 달라졌다. 스마트폰과 유튜브, 그리고 가상현실의 세상 속으로 빠져들어 가는 역동적인 시니어들을 만날 수 있었다. 우리는 이들을 ‘스마트 시니어’라고 부른다. 노인이 변화를 두려워할 것이라는 생각은 기우에 불과했다. 이들을 IT 지체 수용자가 아니라 적극적으로 첨단 기술을 습득하는 주체로 바라볼 필요가 있다.

오늘도 내곡느티나무쉼터와 서초IT교육센터, 노인종합복지관 등에는 유튜브와 가상현실을 체험하고 웃고 즐기며 소통하는 어르신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이들 중 조만간 85만 구독자를 갖고 있는 유튜버 스타인 제2, 제3의 박막례 할머니가 탄생할 것이다.

최윤재 서초구청 백세인생팀장
2019-05-15 18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예비역조차 분노하게 만든 국방부 만화, 어떻길

‘군필 vs 미필’ 만화, 거센 비난 여론군필 우월성 강조…“현실과 괴리” 비판상해보험 가입 등 실질적 예우방안 필요지난 20일…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2024년 이전 창동차량기지, 최첨단 의료단지로 키워보자”

박원순 시장, 최근 서울대병원 이전 제안…오승록 노원구청장·지역구 의원들 “환영”

고시원 전전 일용근로자 가족 구한 ‘마포하우징’

[현장 행정] 임대주택 입주식 참석 유동균 마포구청장

관악, 1억 5000만원 들여 전통시장 키운다

‘신시장 모델 육성 사업’ 통해 경쟁력 강화

노래하고…힐링 선물한 시장님

엄태준 이천시장 ‘직원 화합 콘서트’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