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진자 방문 업소도 안심하세요”

‘코로나 사투’ 소상공인·농가 지원 팔 걷은 지자체

자기랑 나랑 무료 건강 체크…금천구의 ‘체력인증 데이트’

직장인 위해 목요일은 오후 8시까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금천구가 연인이 함께 건강을 지킬 수 있는 이색 데이트 프로그램 운영에 나섰다.

금천구는 시흥동 금천체력인증센터에서 14세 이상 주민을 대상으로 ‘국민체력100 체력인증 데이트’를 운영한다고 10일 밝혔다. 연인이 서로 건강 상태를 점검하고, 함께 꾸준히 즐길 수 있는 운동 계획을 짜는 체험 프로그램이다.

인터넷 또는 전화로 사전 예약한 뒤 연인과 함께 센터를 방문하면 건강상태 설문지 작성과 체성분 검사(비만도 검사), 체력검사를 받는다. 체력검사는 심폐지구력, 유연성, 근력, 근지구력 등 4종목으로 이뤄진 ‘건강체력’과 민첩성, 순발력 등 2종목의 ‘운동체력’을 측정하는 것이다. 이를 분석해 커플이 즐길 수 있는 운동 종목을 추천해 주는 등 맞춤형 건강 상담을 받을 수 있다.

금천체력인증센터는 국민들이 자신의 체력을 체계적으로 관리할 수 있도록 하는 스포츠 복지 서비스의 하나로 과학적인 체력 측정과 맞춤식 운동처방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하는 국가 지정 공인인증기관이다. 대학생이나 직장인들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매주 목요일은 오후 8시까지, 매달 둘째·넷째주 토요일은 오후 1시까지 운영한다.

유성훈 금천구청장은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젊은 세대들이 자신의 건강은 물론 사랑하는 사람의 건강까지 지키며 오래도록 건강한 사랑을 이어 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희리 기자 hitit@seoul.co.kr

2019-06-11 18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뽀송뽀송 행복…빨래방 봉사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

에너지 절약 실천하는 양천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아이스팩도 재활용하는 강동

이정훈 서울 강동구청장

강서·LG 구립어린이집을 부탁해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