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특허청 20년 만에 ‘유리천장’ 깨졌다

심판 7부 심판장에 이미정씨 임명

동물테마파크…제주, 개발·환경보전 ‘갈림길’

대규모 개발 사업 승인 여부 촉각

노후 하수관 정밀 조사에 73억 투입

환경부 땅 꺼짐 현상 예방 추경 확보

예술인 생활안정자금 융자 시행

금리 2.2%… 매월 초순 신청 받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소득이 불안정한 예술인들이 낮은 이자로 돈을 빌릴 수 있는 ‘예술인 생활안정자금 융자’ 제도가 시행된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예술인 생활안정자금 융자’ 제도 가운데 예술인들이 결혼자금, 학자금, 의료비, 부모요양비, 장례비 등 긴급하게 소액을 빌릴 수 있는 ‘생활안정자금 대출’을 24일부터 신청받는다고 밝혔다. 예술인복지법상 예술활동증명을 완료한 예술인이면 가능하며, 예술인 융자사업 전용 홈페이지(artloan.kr)나 상담·접수창구에서 신청하면 된다. 매월 1~10일 신청하면 융자관리위원회가 20일까지 심사해 결과를 통보한다.

예술인 생활안정자금 융자는 소액을 긴급하게 빌리는 ‘생활안정자금 대출’, 창작공간을 포함한 ‘전·월세 주택 자금 대출’, 예술저작 등 ‘담보대출’로 구성했다. 생활안정자금은 500만원까지, 주택자금은 4000만원까지, 담보부대출은 1000만원까지 빌릴 수 있다.

대출금리는 올해 3분기 기준 2.2%로, 거치기간 1년이며 3년 만기 원리금 균등분할 상환 방식이다. 조기 상환할 수 있으며, 별도 중도상환 수수료는 없다.

김기중 기자 gjkim@seoul.co.kr

2019-06-25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전문] 구혜선이 밝힌 이혼 위기가 안재현 때문

‘얼짱 커플’이자 연상연하 커플로도 잘 알려진 배우 구혜선(35)과 안재현(32) 부부가 결혼 3년 만에 이혼 위기의 불화를 겪고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독립지사 발자취 새긴 서대문

서대문독립공원 ‘민주의 길’ 제막식

‘내가 원하는 우리나라’는…

성동, 광복절 기념 백범일지 낭독회

성남 ‘한여름의 산타클로스’

폐지 줍는 어르신에 선물보따리

아동·청소년 정책, 당사자 목소리 듣는 송파

초·중·고 70여명 ‘100분 토론회’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