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금단의 땅’ 미군 기지 개발에 1조 3000억 푼다

2020년 미군 공여구역 발전계획 발표

자연·역사·예술이 ‘하나로’… 글로벌 관광명소 안양예

‘안양공공예술 프로젝트’ 통해 새롭게 태어난 예술공원

안양시, 신중년층 생애설계 지원할 ‘베이비부머지원센터’ 개소

11일 현판식과 함께 본격 운영 시작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안양시가 안양시베이비부머지원센터 현판식을 열고 본격 운영을 시작했다. 최대호(왼쪽에서 두 번째) 시장이 참석자들과 현판을 제막하고 있다. 안양시 제공

“신 중년의 새로운 설계를 안양시가 응원합니다!”

경기도 안양시가 신중년층 생애설계를 체계적으로 지원할 안양시베이비부머지원센터 문을 열였다. 시는 11일 현판식과 함께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고 11일 밝혔다

시 청사 2층에 마련한 지원센터는 시가 전문기관에 위탁 운영한다. 복도를 사이에 두고 맞은편엔 일자리지원센터가 위치했다. 58㎡ 공간에는 직원 4명이 상주하고 매주 5회(월∼금요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한다. 지역에 거주하는 신중년층(50세~64세)이면 누구나 찾아 이용할 수 있다.

베이비부머지원센터는 인생 2막을 준비하는 신중년층이 맞닥트리게 될 인생 재설계, 문화 여가 활동, 건강증진 등의 고민거리에 대해 해결방안을 제시해준다. 이곳을 방문하는 신중년들은 1 대 1 맞춤형 상담과 재도약을 위한 생애설계 정보를 받아볼 수 있다.

베이비부머지원센터는 또 장·단기 생애설계 아카데미 과정을 개설하고, 건강, 여행, 자산관리 등을 소재로 한 특강을 진행한다, 마을빵집 창업과 사진을 활용한 재테크 등의 직업특화프로그램, 바리스타, 가죽공예, 요리교실 등을 경험해보는 체험활동도 마련할 계획이다.

한편 이날 현판식은 최대호 안양시장과 김선화 시의회 의장 그리고 전직 공무원 및 사회복지사 출신으로 현재 강사로 활동 중인 신중년 남녀 등이 함께했다. 시 관계자는 베이비부머지원센터는 올해 하반기 500명이 넘는 인원을 대상으로 상담 및 교육을 실시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남상인 기자 sangin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52세 윤석열과 결혼…김건희가 밝힌 러브스토리

또 다시 불거진 주가 조작 의혹…경찰청 “내사 대상 아냐”윤석열 검찰총장의 부인 김건희씨가 주가 조작 의혹으로 내사를 받았…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전통시장 회식… 코로나 넘는 중구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

“우리 마을 우리가 지킨다”

이승로 서울 강북구청장

영등포 골목상권 살리기 챌린지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