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벽 6시 다른 구 등교하는 흑석동 학생들… “고교 세워

‘일반고 사각지대’ 서울 동작구 흑석동, 학교 유치에 역점

행안부 41년 ‘금녀의 벽’ 두 과장이 깼다

서정아 조직기획과장 이어 채수경 자치행정과장까지 첫 여성 임명

대전경찰청은 포토존 인테리어 공사 중

코로나 전국 확산 비상시국에… 정신 못 차린 공직사회

평일 열차 승차권 환불 ‘위약금’ 완화

24일부터 시행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코레일은 17일 열차 승차권을 반환할때 고객이 부담해야할 위약금을 줄인 변경된 승차권 환불제도를 24일부터 시행한다고 밝혔다. 예약 부도를 막기 위한 기존 위약금 제도는 유지하되 환불 패턴과 고객 의견을 반영해 부담을 줄인 조치다.

위약금없이 취소할 수 있는 기간이 늘어나 주말(금~일) 승차권도 구매 후 7일 이내까지 최저위약금(400원)없이 취소가 가능하다. 그동안 주중(월~목) 승차권은 출발 3시간 전까지는 위약금 없이취소할 수 있었지만, 주말 승차권은 구매 당일 취소시만 위약금이 부과되지 않았다. 또 주중에 열차 출발 3시간 전부터 출발시각 이전 환불 위약금이 기존 10%에서 5%로 축소된다.

이와함께 스마트폰 앱인 ‘코레일톡’에서 동일한 승차일과 구간의 여행정보(출발시간·좌석 등)를 위약금없이 직접 변경할 수 있는 서비스도 시행한다. 구매 승차권의 출발시간 이후 열차는 출발 3시간 전까지, 출발시간 이전 열차는 출발 30분 전까지 변경이 가능하다. 다만, 예약부도와 좌석 선점 방지 등을 고려해 승차권당 한번만 가능하며, 특가상품은 제외된다.

대전 박승기 기자 skpark@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류상’ 남편·후배, 알고 보니 포주와 그 애

지적장애인 성매매범 내몬 사법권력“경찰이 피해자의 억울함을 벗겨 주기는커녕 범죄자를 만드는 데 앞장선 사건입니다.”장수희…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코로나 선별진료소 기능 강화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

보드게임으로 관세법 수업

조은정 관세국경관리연수원장

中企 살리는 금천, 40억 육성자금 융자

유성훈 서울 금천구청장

경제 살리는 광진, 1471억 조기 집행

김선갑 서울 광진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