색안경에 멍드는 대구… “필요한 건 응원과 지원”

대학병원서 TK 거주·방문자 출입 제한

사람 모이는 곳은 모두 소독… 강서 “안전 최우선”

코로나 확진자 추가 발생에 ‘비상’

“건강 괜찮으신가요” 1만명에 전화 건 성동

독거 노인 등 건강 취약계층 안부 확인

새만금에 2.1GW급 세계 최대 수상태양광 발전단지

2025년까지 여의도 10배 넓이로 준공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4조 6000억 투입… 100만 가구 전력 공급

새만금에 세계 최대 규모의 수상태양광 사업이 추진된다. 4조 6000억원의 민간 자금이 투입돼 100만 가구에 전기 공급이 가능한 규모로 지어진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전기위원회 심의를 거쳐 이 같은 내용의 새만금 수상태양광 발전사업을 허가했다고 18일 밝혔다. 전기위원회는 “새만금 수상태양광 발전사업에 대해 재원조달 계획과 발전설비 건설·운영계획 등을 심사한 결과 전기사업법에 따른 발전사업 허가 기준을 충족했다”고 말했다.

새만금 수상태양광 발전 사업은 새만금 사업지역 중 상대적으로 개발 수요가 낮은 공항 인근 새만금호에서 추진된다. 여의도 면적의 약 10배인 30㎢ 넓이에 역대 수상태양광 프로젝트 중 세계 최대인 2.1GW의 발전단지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1단계로 2022년 4월 1.2GW의 설비가 확충되는 데 이어 2단계로 2025년까지 0.9GW의 설비가 준공된다. 약 100만 가구에 전력을 공급할 수 있는 수준이다. 기존 세계 최대(준공 기준) 수상태양광 발전 단지인 중국 화이난시(150㎿)의 14배에 달한다. 2018년 기준 전 세계 수상태양광 설치량인 1.3GW의 1.6배에 해당한다.

산업부에 따르면 새만금 발전단지에는 약 500만개 이상의 태양광 모듈 수요가 예상된다. 국내 업계가 약 2조 5000억원 규모의 설비·기자재 시장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초대형 수상태양광 발전단지 건설·운영을 통해 얻게 될 경험과 기술력을 바탕으로 향후 국내는 물론 해외 시장에서 대규모 프로젝트 수주에 큰 도움이 될 전망이다.

산업부 관계자는 “새만금 수상태양광 단지 건설에는 약 4조 6000억원의 민간 투자자금이 유입되고, 연인원 약 160만명의 건설 인력이 참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두걸 기자 douzirl@seoul.co.kr
2019-07-19 20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류상’ 남편·후배, 알고 보니 포주와 그 애

지적장애인 성매매범 내몬 사법권력“경찰이 피해자의 억울함을 벗겨 주기는커녕 범죄자를 만드는 데 앞장선 사건입니다.”장수희…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구 자체 감염 아니지만 안전유의”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영등포 기업 손소독제 300개 기부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유아용 마스크 2만개 지원

이동진 서울 도봉구청장

“농가 화분 구매·中企 지원”

백군기 경기 용인시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