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억 5000만원 脫미세먼지 공모 나선 서울시

도시문제 해결 모색 R&D대회 열어

여야 정쟁에 묻힌 ‘지방분권

국회 ‘지방자치법 개정안’ 5개월째 낮잠

국가정원 태화강 ‘백리대숲’조성

산업 메카서 관광도시로 변신하는 울산

경북 군위군, 광복절 앞두고 태극기 물결로 넘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14일 군위군을 지나는 국도 5호선 구간에 내걸린 태극기가 물결을 이루고 있다. 군위군 제공

광복절을 하루 앞둔 14일 경북 군위군 시가지 일대.

곳곳에 내걸린 가로형 태극기가 바람에 휘날리며 장관을 연출했다.

군위군이 제74주년 광복절을 맞아 국도 5호선 도로변을 비롯해 군위읍 시가지, 면 소재지 등에 태극기 2000여 개를 내 건 것이다. 군청사에는 대형 태극기가 설치됐다. 태극기는 광복절 74주년을 기념해 74일간 게양된다.

군위 군민들도 군의 태극기 달기 운동에 적극 동참하면서 지역 전체가 태극기 물결을 이루고 있다.

주민 홍모(71·군위읍)씨는 “군위 전체가 온통 태극기 세상이 됐다”면서 “수많이 내걸린 태극기가 광복의 기쁨과 나라사랑 정신을 새삼 되새기게 한다”고 말했다.

군위군 공무원이 태극기 배지를 달고 있다. 군위군 제공

군위군 공무원들도 이날부터 태극기 배지를 달고 출근하기 시작했다.

군은 최근 본청 및 8개 읍면사무소, 사업소 등에 근무하는 700여 전 직원들에게 태극기 배지를 배부했다.

김영만 군수는 “일본의 경제보복으로 온 나라가 어수선한 이때 태극기 달기 운동을 통해 대한민국 국민으로서 나라사랑의 길이 무엇인지 되새겨볼 수 있으면 좋겠다”고 했다.

군위 김상화 기자 s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조국 딸 ‘유급’ 준 교수 “성적 나빠 절차대로

“사직에 어떤 외압도 없어”딸에 장학금 준 지도교수는 영전조국 “비판 겸허히 받아들인다”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딸에게 두…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친구들과 뉴스·예능 만들어요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

조국 논란에… 김조원 행보 주목

김조원 청와대 민정수석

서대문 ‘기숙사형 청년주택’ 방문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

강서 ‘서울 골목길재생’ 선정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