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화문광장 확 바뀐다… 세종문화회관 쪽은 공원, 반대쪽은

서울시, 시민·보행자 중심 변경안 발표

편안하고 안전한 추석… 광진, 8대 분야 종합대책

새달 5일까지 종합상황실 운영 선별진료소 등 방역체계도 유지

‘흑리단길’을 아트길로… 그래피티 벽화로 변신

동작, 흑석동 재개발지구에 제작 낙후된 도시 미관 개선 범죄 예방

서울시 전설의 홍보맨, 숨겨진 홍보 노하우 풀어내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함대진 前 서울시 홍보기획팀장, 33년 정년 퇴직 앞두고 책 출간


함대진 전 서울시 홍보기획팀장

“알려야 살아남습니다. 이미지 제고, 유무형의 부가가치 창출, 브랜드 가치 상승은 홍보를 통해 이뤄집니다.”

‘홍보의 달인’으로 통하는 함대진(59) 전 서울시 홍보기획팀장의 홍보론이다. 함씨는 33년여 공직 생활 중 절반이 넘는 17년 6개월간 홍보 업무를 전담했다. 정년퇴직을 앞두고 공로연수 중인 함씨는 그간의 홍보 경험과 노하우, 홍보 철학을 담은 책 ‘홍보는 돈이다’를 펴냈다.


책은 5개 챕터(장)로 구성됐다. 제1장 ‘홍보와 홍보맨’엔 홍보 마인드를 형성할 홍보 철학이 녹아 있고, 제2장 ‘홍보맨이 알아야 할 미디어’에선 신문·방송 등 언론 메커니즘을 알기 쉽게 풀었다. 제3장 ‘17년 6개월 실전 홍보 노하우’엔 보도자료 작성, 매체 선택, 비판·오보 대처 기술 등 홍보 노하우가, 제4장 ‘이제야 밝히는 필드 이야기’엔 홍보맨들에게 부족한 2%를 보충해 주는 윤활유 같은 홍보 뒷얘기가 담겨 있다. 제5장 ‘홍보맨의 애환과 보람’엔 홍보 담당자들에게 도움이 될 기자·홍보맨 대상 설문조사 결과가 수록됐다.

함씨는 1998년 서울 송파구 공보주임으로 출발, 노원구 홍보팀장·홍보체육과장, 서울시 홍보기획팀장, 서초구 홍보담당관 등을 거쳤다. 7급 주무관에서 4급 서기관까지 홍보 현장에서 잔뼈가 굵었다. 2005·2006년 2년 연속 서울시 출입기자들로부터 ‘올해의 홍보맨’에 선정됐다.

함 전 시 홍보기획팀장은 20일 “미디어를 통해 이슈화에 성공, 정책 의제로 채택되거나 브랜드 가치를 높였을 때 희열이 가장 컸다”고 회고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2019-08-21 23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유관순 열사 묘역 새로 단장했어요”

중랑구, 망우리공원 합장묘역 탈바꿈 순국한 유 열사 유해 안장 추정 장소 순국 100주기 앞둔 26일 추모식 열려 무장애 진입로 설치 참배공간 마련 봉분·묘비 등 원래 모습 유지하기로 류경기 구청장 “역사문화공원 조성”

5년간 나무 100만 그루 심어 미세먼지 줄인다

종로, 공공·민간부문 10개 세부사업 추진 도심 생태숲 등 조성 통해 열섬현상 개선 김영종 구청장 “쾌적한 생활환경 제공”

코로나에도 ‘아동친화’ 소통 이어가는 송파

온·오프라인 토론회서 중점과제 선정

은평구민 10명 중 7명 “구정운영 긍정적”

코로나 대응·은평성모병원 개원 등 호평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