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짜뉴스’ 책 읽는 총리, 전쟁 신호탄?

다독가로 알려져… SNS에 독후감도

생태·평화경제 잇는 순천표 혁신

25~27일 전남 순천서 균형발전박람회

2030 여군 느는데… 분만병원 전무한 접경지

2025년까지 군부대 이전 대안으로

“인형의 세계를 여행해 보세요.”…칠곡서 22∼25일 ‘세계인형음악극’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칠곡 세계 인형음악극 축제’의 한 장면. 칠곡군 제공

“인형의 세계를 여행해 보세요.”

경북 칠곡군은 22∼25일 칠곡교육문화회관 대공연장 등에서 ‘제8회 세계인형음악극 축제’를 연다고 21일 밝혔다.

‘인형의 꿈, 환상 속 여행’이란 주제로 8개국 15개팀이 참가해 다양한 인형극을 선보인다.

초청작품으로 ▲아르헨티나 오마르 알바레즈 극단의 ‘환상의 인형극’ ▲벨기에 작은행복극단의 ‘바닷가에서’ ▲독일 핍스힐 인형극단의 ‘황야의 인형극’ ▲영국 맨인코트극단의 ‘맨 인 코트 등이 무대에 오른다.

러시아 프리벳 인형극단의 ‘아기공룡 이구’, 터키 우카넬레 인형극단의 ‘미운 오리 새끼’, 스페인 조르디 베르트란 극단의 ‘아름다운 추억’도 공연한다.

국내 초청작으로는 극단 정담의 ‘쿵쿵쿵 대소동’, 극단 단무지의 ‘알라딘과 요술램프’, 할매할배인형극단의 ‘흥부와 놀부’가 관객을 찾아간다.

공연 정보는 세계인형음악극 홈페이지(www.chilgokmpf.com)에서 볼 수 있다.

백선기 칠곡군수는 “올해 처음으로 왜관소공원, 석적섬내공원, 약목면사무소 강당, 북삼인평체육관 등 읍·면을 찾아가 공연을 펼쳐 주민이 집 부근에서 인형극을 볼 수 있도록 했다”면서 “세계인형음악극은 어린이들이 수준 높은 인형극을 접할 수 있는 대표 문화행사인 만큼 가족이 함께 와서 재미와 감동을 느낄 수 있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칠곡 김상화 기자 s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나경원, 미국에 있는 아들 국적·원정출산 묻자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가 미국의 한 대학에 재학중인 자신의 아들의 국적은 한국이며, 원정출산 의혹은 사실이 아니라고 1…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양천 다문화공동체 ‘맛있는 소통’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구민 행복 노래하는 힐링캠프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한옥·한복·한글은 종로 상징어”

김영종 서울 종로구청장

일일 바리스타 된 구청장

유성훈 서울 금천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