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값 채소 헐값 과일

태풍·추석 보낸 뒤 농산물 몸값 급변

서핑 천국 된 충남 태안 ‘만리포니아’

초보·고수 서퍼들 파도 타기 명소로

강남, 새달 5일 ‘추석맞이 직거래 장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강남구는 다음달 5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구청 주차장에서 ‘2019 추석맞이 직거래 장터’를 연다고 21일 밝혔다.

직거래 장터엔 강남구 자매결연 지방자치단체와 농협중앙회 추천을 받은 경기 광주시, 경북 영주시·청도군 등 전국 50여 자치단체 80개 농가가 참여한다. 이들 농가는 한우·배·사과 등 명절 제수용품과 산양삼·굴비 등 지역 특산물을 시중보다 5~30% 저렴하게 판매한다. 3만원 이상 구매한 2019명에겐 선착순으로 쌀 500g을 증정한다. 22개 동 주민센터에선 현장 구매가 어려운 구민들을 위해 22~28일 방문 또는 전화로 사전 접수를 한다.

이수진 지역경제과장은 “지속적인 도농 교류로 주민들에겐 양질의 상품을, 영세소농들에겐 직거래 판로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2019-08-22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조국 출근 20분 뒤 檢 들이닥치자 정경심과 딸은

정치일정 고려 文 출국 다음날 승부수 일각선 “현직 법무장관 예우 갖춘 것”검찰이 서울 서초구 방배동의 조국 법무부 장관 자…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24시간 무휴…마포 ‘화장실 혁명’

마포구청장, 공공화장실 개방 추진

건축가협회가 뽑은 ‘명예건축가’

건축사 출신 김영종 종로구청장

“지역 격차 크면 국가 유지 흔들”

송두율 전 獨 뮌스터대 교수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