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 밖 청소년 건강검진 온라인 신청제 내년 도입

권익위, 내년 1월까지 개선 권고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내년부터 제도권 교육 밖에 있는 청소년들의 건강검진 신청이 온라인으로도 가능해진다.

국민권익위원회는 22일 ‘학교 밖 청소년 건강검진 온라인 신청방식 도입 방안’을 마련해 여성가족부에 내년 1월까지 제도를 개선하라고 권고했다고 밝혔다. 현재 여가부는 학교 밖 청소년의 건강관리를 위해 2016년부터 무상 건강검진을 실시하고 있다.

그러나 건강검진을 신청하려면 지원센터에 직접 방문하거나 우편으로 해야 해 온라인 환경에 익숙한 청소년들이 불편을 겪는다는 민원이 제기돼왔다. 학교 밖 청소년은 초·중·고교 입학 후 결석 기간이 3개월 이상인 청소년, 중·고교 재적·자퇴 청소년 등을 말한다.

이런 학교 밖 청소년은 2017년 기준 5만 57명으로 이 가운데 1만 268명이 건강검진을 신청했고, 이 가운데 실제로 건강검진을 받은 인원은 5019명에 불과하다. 권익위 관계자는 “이번 제도 개선으로 건강검진 신청방식이 다양해져 학교 밖 청소년들이 보다 편리하게 건강검진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최광숙 선임기자 bori@seoul.co.kr

2019-08-23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52세 윤석열과 결혼…김건희가 밝힌 러브스토리

또 다시 불거진 주가 조작 의혹…경찰청 “내사 대상 아냐”윤석열 검찰총장의 부인 김건희씨가 주가 조작 의혹으로 내사를 받았…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中企 살리는 금천, 40억 육성자금 융자

유성훈 서울 금천구청장

경제 살리는 광진, 1471억 조기 집행

김선갑 서울 광진구청장

이웃과 소통, 봉사도 함께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전통시장 회식… 코로나 넘는 중구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