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치경찰·지방자치법안 또 국회 못 넘나

막 오른 20대 마지막 임시국회 주목

[관가 블로그] 비고시 출신 약진… 산림청 인사에 ‘들썩’

청·차장 내부 승진은 개청 이후 처음…산림보호국장 9급 출신 발탁에 ‘고무’

코로나에도…지자체 ‘그물망 복지’ 빛난다

관악·서대문 등 세밀한 지원 눈길

우리나라 ‘열린정부 파트너십’ 의장국 선출

10월부터 2년간 수행… 79개국 가입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촛불혁명 등 민주주의 성과 높이 평가

우리나라가 열린 정부를 주도하는 국제기구 ‘열린정부파트너십’(OGP) 의장국으로 선출됐다.

OGP는 27일(현지시간) “한국이 11대 OGP 의장국으로 선출됐다”고 공식 발표했다. 한국은 오는 10월부터 공동의장국으로 2년간 세계 열린 정부와 민주주의의 발전을 위해 역할을 수행한다.

OGP는 버락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이 유엔총회에서 열린 정부의 필요성을 역설하면서 2011년 출범한 국제협의체다. 전 세계 정부의 투명성 제고와 반부패, 시민 참여 활성화를 위해 활동 중이다. 본부는 미국 워싱턴DC에 있다. 미국과 캐나다, 프랑스 등 79개국과 20개 지방정부가 가입해 있다.

한국 정부는 행정안전부를 대표로 2011년 OGP 출범 직후 가입했다. 2017년에는 OGP 최고의사결정기구인 운영위원회에 진출했다. 우리나라가 의장국으로 선출된 것은 그간 한국 정부의 혁신 노력과 성과를 세계적으로 인정받게 된 덕분이라고 행안부는 설명했다.

이번 의장국 선출에는 2017년 있었던 촛불혁명과 광화문1번가 등 한국의 민주주의 노력과 성과를 높이 평가한 OGP의 요청이 있었다. 산자이 프라드한 OGP 사무총장은 “대한민국은 광화문 광장에서 있었던 촛불혁명을 계기로 국민 참여 기회를 확대하고 정부의 문을 국민에게 열었다”면서 “대한민국이 의장국으로서 시민 영역을 보호·확대하고 포용사회를 구축해 정부 혁신을 추진해 나가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류지영 기자 superryu@seoul.co.kr
2019-08-28 13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52세 윤석열과 결혼…김건희가 밝힌 러브스토리

또 다시 불거진 주가 조작 의혹…경찰청 “내사 대상 아냐”윤석열 검찰총장의 부인 김건희씨가 주가 조작 의혹으로 내사를 받았…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영등포 골목상권 살리기 챌린지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헌혈 부족에… 십시일반 나눔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코로나 쇼크’ 전통시장 살리기

이승로 서울 성북구청장

“상업지역 확대해달라”

김선갑 서울 광진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