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짜뉴스’ 책 읽는 총리, 전쟁 신호탄?

다독가로 알려져… SNS에 독후감도

생태·평화경제 잇는 순천표 혁신

25~27일 전남 순천서 균형발전박람회

2030 여군 느는데… 분만병원 전무한 접경지

2025년까지 군부대 이전 대안으로

김태호 서울시의원 “강남구 율현공원 ‘별꽃축제’환영…제2의 ‘서울숲’으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태호 서울시의원(더불어민주당·강남4)은 강남구 율현동 소재 ‘율현공원’에서 오는 28일 ‘2019 율현공원 별꽃축제’가 개최된다고 밝혔다.

‘별꽃축제’는 별과 꽃이 있는 초가을 밤의 정취를 시민과 함께한다는 테마로 율현공원을 홍보하고 공원 여가문화의 장으로 자리매김하고자 기획됐으며, 서울팝스오케스트라 클래식 음악공연부터 인기가수 조관우, 뮤지컬배우 박혜미, 팬텀싱어 포마스 등 다채롭고 화려한 무대가 잔디광장에서 펼쳐질 예정이다.

2016년 6월 율현공원 개원 후 처음으로 진행되는 금번 음악회는 개최되기까지 우여곡절이 많았다. 율현공원은 세곡2지구 보금자리 아파트를 건설하면서 그린벨트 훼손지에 조성된 4만7천평의 넓은 공원이다. 그러나 당시 ‘초지공원’이라는 주제로 토질개선 등 근본적인 조치 없이 식목돼 현재 나무들이 말라 죽고 잡초가 번식하여 주민들로부터 외면 받는 공원이 됐다.

김태호 의원은 “율현공원은 현재 공원의 기능을 상실해 편의시설 부족, 저류지 악취, 체육시설 소음 문제 등이 발생해 주민들의 발걸음을 되돌리게 한다”면서 공원의 넓은 부지가 제대로 활용되지 못하는 것을 안타까움을 밝혔다. “율현공원에 수목식재와 평상 등 편의시설부터 마련해 공원답게 재정비하고 율현공원을 성수동 서울숲, 양재동 시민의 숲처럼 울창한 숲공원으로 조성해 강남의 대표공원으로 거듭나야할 것이다”고 밝혔다.

아울러 김 의원은 “금번 별꽃페스티벌은 주민들과 함께 만드는 공원 조성의 출발점이기 때문에 많은 관심과 관람을 부탁드린다고 밝히며, 앞으로 율현공원 활성화를 위한 숲 도서관, 자연생태공원, 물놀이 놀이터 설치 등 다양한 방안을 주민들과 모색하고 율현공원이 시민에게 사랑받는 휴식처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나경원, 미국에 있는 아들 국적·원정출산 묻자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가 미국의 한 대학에 재학중인 자신의 아들의 국적은 한국이며, 원정출산 의혹은 사실이 아니라고 1…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양천 다문화공동체 ‘맛있는 소통’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구민 행복 노래하는 힐링캠프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한옥·한복·한글은 종로 상징어”

김영종 서울 종로구청장

일일 바리스타 된 구청장

유성훈 서울 금천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