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라져가는 향토 민요 2만곡, 이곳에 ‘저장’

서울시, 종로구에 우리소리박물관 개관

배달 오토바이 단속 강화가 능사?… 정부 ‘안전 대책’ 빈

민관 열흘간 ‘교통안전 확보 방안’ 논의

뮤지컬 ‘삼국유사’ 군위 명품브랜드로 태어난다

인각사와 공동 제작 새달 28·29일 공연…김수환 추기경 테마 뮤지컬 이어 제작

지방공무원 7급 공채 12일 서울 포함 전국 동시 실시

17개 시도 89개 시험장 일제히 시행…강원 242대1 최고·전남 36대1 최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올해 지방공무원 7급 공개경쟁 임용시험이 12일 서울을 포함한 전국 17개 시도 89개 시험장에서 일제히 치러진다.

10일 행정안전부에 따르면 581명을 선발하는 이번 시험에 모두 4만 869명이 지원해 경쟁률 70.3대1을 기록했다. 지난해에는 별도로 시험을 치른 서울시를 포함하면 선발 인원은 583명, 접수 인원은 5만 3042명이었다.

지난해까지 따로 시험을 진행했던 서울시도 올해부터 다른 16개 시도와 같은 날짜에 실시한다.

직군별 경쟁률을 보면 행정직군이 417명 선발에 3만 6418명이 지원해 87.3대1의 경쟁률을 나타냈다. 164명을 뽑는 기술직군에는 4451명이 몰려 27.1대1의 경쟁률을 보였다.

지역별로는 강원이 242.5대1로 가장 높았고 대구 138.8대1, 전북 136.2대1, 대전 97.9대1 순으로 뒤를 이었다. 경쟁률이 낮은 지역은 전남 36.8대1, 인천 44.4대1, 광주 54대1 등이다.

지원자 연령대는 20대가 51.3%(2만 967명)로 가장 많았고 30대 39.0%(1만 5927명), 40대 9.7%(3975명) 순이었다. 50대 이상 지원자도 1%(428명) 있었다. 지원자 중 여성 비율이 50.7%로 남성(49.3%)보다 약간 높았다.

특성화·마이스터고 졸업(예정)자 대상 기술계 고졸 9급 경력경쟁 임용시험과 연구·지도직 시험도 함께 실시된다. 9급 기술계고 경력 임용시험은 6.3대1의 경쟁률을 나타냈다. 연구·지도직은 352명을 뽑는 데 6292명이 지원해 경쟁률이 17.9대1이다. 이번 필기시험 결과는 다음달 1∼19일 각 시도 홈페이지에 발표된다.

이범수 기자 bulse46@seoul.co.kr
2019-10-11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중학생과 성관계 기획사 대표 ‘위자료 3만원’

연예기획사를 운영했던 A(50)씨는 중학생을 성폭행한 혐의로 2013년 구속 기소됐습니다. 2011년 15세였던 중학생을 만나 수차례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성동 평생교육엔 3철학이 있다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귀 기울이니 민원 술술 풀렸네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적극행정 ‘접시’ 깨도 보호”

황서종 인사혁신처장

어르신의 인생, 작품이 되다

문석진 서울 서대문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