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민등록번호 뒷자리 ‘지역 표시’ 45년 만에 사라진다

10월부터 성별 표시 제외 6개 번호 변경

안양·과천·군포·의왕시, GTX C노선 정차역 신설 놓고 충

인덕원역·의왕역 추진… 4개 지자체 갈등

[관가 인사이드] ‘실세 지사’ 김경수의 힘?… 또 중앙 고

경제부지사 박종원, 경제혁신추진위원장 이찬우

경만선 서울시의원, 송정중학교 통폐합 계획 취소 환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만선 서울시의원(더불어민주당, 강서3)은 22일 서울시교육청의 송정중학교 폐교 철회 발표에 환영의 입장을 밝혔다. 경만선 의원은 그동안 송정중학교 폐교 정책의 부당성을 지적하며 지역사회의 학부모, 학생, 교사들과 함께 폐교 철회를 위하여 노력해 왔다.

경 의원은 송정중학교가 서울의 대표적 혁신학교로 서울시교육청이 행정편의주의를 앞세워 의견 수렴 과정을 제대로 거치지 않고 학교 통폐합을 추진한 것을 지적해 왔다. 또한 혁신학교 확대 정책을 펴고 있는 서울교육청이 스스로 9년차 혁신학교의 문을 닫는 것에 대해 정책적 일관성이 부족하다는 비판을 제기해 왔다.

경 의원은 289회 서울시의회 임시회 시정 질문에서 조희연 교육감에게 ‘송정중학교 폐교 정책의 부당성’을 지적하고 폐교의 재검토를 촉구했다. 이에 조 교육감은 “부족함이 충분히 있었다는 점 인정한다”며 행정예고 기간에 “송정중 폐교 행정예고 이후 여러 가지 의견을 폭넓게 듣고 수렴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후 송정중학교 통폐합 행정예고를 시행해 학생과 학부모 등의 의견을 제출받은 결과 총 14,885명 가운데 통폐합을 반대하는 의견이 13,075명으로 87.8%에 달했다. 이에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은 “혁신학교 및 소규모학교에 애정을 갖는 송정중 학생·학부모의 의사를 최대한 살리는 방향에서 교육이 이루어지도록 하겠다”면서 송정중학교 통폐합 계획을 취소하게 됐다.

이기연 송정중학교 운영위원장은 “서울시교육청의 송정중학교 유지 결정을 환영한다”면서 “송정중학교를 조속한 시일 내로 정상화시키고 더욱 발전된 교육활동을 펼치기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경 의원은 “송정중학교 폐교 반대 운동에 함께 나서 주신 시의원, 학생, 학부모, 교사, 시민들께 깊은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 앞으로 송정중학교가 지난 어려움을 딛고 혁신미래자치학교를 잘 운영하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하며 조희연 교육감에게 “힘들고 어려운 대승적 결단을 내린 교육감에게도 깊은 감사를 표한다”고 밝혔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묵은 교통민원 해결사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20000… 코로나 검사 4개월 기록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가정이 행복한’ 관악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전통시장에서 착한소비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