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 취재 원천 봉쇄… 도 넘은 감사원

[관가 블로그] 취재원 만날 때 대변인·공보과장 배석 ‘감시’… 중앙부처 유일

서울대 중심 인재·기업 몰리는 ‘혁신경제도시’가 관악의

[구청장을 만납시다]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남부내륙철도·새만금신공항 ‘순항’… 4·3특별법·김해

반환점 돈 文정부 지방공약 중간점검

김인호 서울시의원 “서울시립교향악단 악기 운송 용역은 독점계약인가”

모든 장비와 악기 운송에 대한 계약 사업자로 특정 업체만 반복 선점되어 MOU 체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시립교향악단(이하 서울시향)은 현재 대부분의 예상과 달리 전용홀을 아직 갖추고 있지 않다. 이런 이유로 서울시향은 서울권내 콘서트홀 대관을 통해 공연일 대관장까지 운송 사업자를 지정하여 악기를 운송하고 있다.

지난 7일 제290회 정례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서울시향 행정감사에서 김인호 서울시의원(더불어민주당, 동대문구 제3선거구)은 시향이 제출한 ‘주거래 악기 운송사 계약 현황’에 대해 의문을 제기하였다.

제출 자료에 따르면 시향은 2007년 8월부터 5년간은 건별 단가 계약을 통해 계약업체와 운송 용역을 진행하였으나, 2012년 이후부터는 입찰, 협상에 의한 계약 방식을 통해 사업자를 선정·운영 중이며 협약 시 제출한 악기운송 단가표에 근거하여 건별 운송용역 청구·지급이 이루어진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시향 측 답변에 대해, 자료를 들여다보면 악기 운송 계약사 선정에 있어 2012년부터 지금까지 유독 한 업체와만 계약이 반복 연장되는데 사업자 선정 방법이 합법적으로 이루어지고 있는지를 되물었다.

시향대표는 답변에서 “악기 운송 업체 선정은 2년마다 외부평가위원으로 구성된 평가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사업수행능력과 기술력, 제안내용, 운송단가 등을 객관적이고 공평하게 평가하는 공개 경쟁 방식으로 적격 사업자를 선정하여 MOU를 체결하고 있다”라고 하였다.

김 의원은 평가위원회를 통해 사업자 선정이 진행되어 재단이 개입할 여지가 없다고 시향은 답하고 있지만 평가위원회를 구성하는 위원의 면면을 보면 대부분 운송과 무관한 공연기획을 담당하는 간부들뿐이라고 지적하고, 보다 공신력있는 전문 인사들을 참여시켜 위원회를 운영하여 적격 사업자를 선정하도록 요구하였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절반 줄게” 약속한 남편…복권 1등되자 사라

복권 1등에 당첨된 후 아내를 속이고 잠적한 남편의 사연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태국 사뭇쁘라깐주에 거주하는 폰띠다(23)는 같은…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1.5㎞ ‘휠체어 동행’

유동균 서울 마포구청장

동작, 내년 예산 6413억 편성

이창우 서울 동작구청장

아빠랑 아이랑 ‘1박2일 독서캠프’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

‘광진복지재단’ 문 열다

김선갑 서울 광진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