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적 마스크 1일부터 요일 상관없이 살 수 있다

5부제 폐지… 2002년생 이후 5개 구매

스마트 에어샤워·도로 세척… 미세먼지 多잡는 동작

공사장 비산먼지 모니터링 시스템 구축

김생환 부의장, 2032년 하계올림픽 서울-평양 공동유치 공감포럼 축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생환 서울시의회 부의장이 “2032 하계올림픽 서울-평양 공동유치 공감포럼”행사에 참석해 축사를 하고 있다.

김생환 서울시의회 부의장(더불어민주당, 노원4)은 11월 26일 오후 2시 웨스틴조선호텔 서울 그랜드볼룸에서 진행된 ‘2032 하계올림픽 서울-평양 공동유치 공감포럼’ 행사에 참석해 축하의 메세지를 전했다.

이 날 행사는 서울시의회를 대표해 김생환 부의장이 참석했고, 박원순 서울시장, 김연철 통일부장관,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장관, 안민석 국회문화체육관광위원장, 정세현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수석부의장, 이종석 전 통일부장관, 유승민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선수위원 외 관련 전문가 등 500여 명이 참석했다.

김 서울시의회 부의장은 축하의 말씀에서 “2032년 서울과 평양 하계올림픽 공동유치를 위한 포럼이 개최된 것을 뜻깊게 생각한다”고 전하며, “올해 제100회 전국체전이 서울에서 개최되었는데 정말 기쁘고 감격스러운 순간이었으나 북한의 선수들이 함께하지 못한 아쉬움이 있었다”는 감회를 전했다.

김 부의장은 “이런 아쉬움들을 달랠 기회로 2032년 서울-평양 하계올림픽 공동유치는 단순 스포츠 대회 개최 이상의 매우 특별한 의미를 가진다”라고 말하면서, “공동유치가 실현된다면 남북간 실질적 평화시스템이 구축되고 한반도 평화를 정착시킬 수 있는 절호의 기회가 될 것을 확신하며, 서울시의회에서도 서울-평양 하계올림픽 성공적 유치를 위한 기반을 차근차근 마련해 나가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이 날 포럼 토론자로 참석한 서울연구원 서왕진 원장은 2032 서울-평양 올림픽 추진을 위한 서울시 과제로 ‘서울플랜 2040’, ‘수도권 광역계획’, ‘남북경제 협력계획’ 등 현재 추진 중인 계획과 통합하여 일관성 있는 계획이 수립되어야 한다고 전해 눈길을 끌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긴급재난지원금 ‘착한 소비’ 로

김미경 서울 은평구청장

유치원-초·중·고 코로나 예방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국공립어린이집 늘린다

김선갑 서울 광진구청장

쪼그라든 골목경제 쫙쫙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