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집 불린 통일부 교류협력실, 평화 프로세스 새 돌파구 될

[관가 인사이드] 격상된 교류협력실 기대 반 우려 반

[단독] 공무원 항공 마일리지 십시일반… 뜻 모으니 나눔이

인사처 마일리지 사회복지시설에 기부

독도에 살다 멸종된 ‘강치전’ 창작 뮤지컬 전국 무대 오른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독도와 독도에 살다 멸종된 ‘강치전’ 창작뮤지컬 공연 장면. 포항문화재단 제공

독도와 독도에 살다가 멸종된 강치를 소재로 한 창작뮤지컬이 전국 무대에 오른다.

경북 포항문화재단은 올해 자체 제작한 뮤지컬 ‘강치전’이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와 문화체육관광부의 ‘2020 방방곡곡 문화공감-국공립예술단체 우수공연 프로그램’에 뽑혔다고 7일 밝혔다.

이에 따라 강치전은 내년에 전국 문화예술회관 초청을 받아 공연한다.

강치전은 평화롭던 독도 바다에 살던 소년강치 ‘동해’가 돈벌이에 눈이 먼 ‘검은 그림자’ 무리에게 부모를 잃고 세상 바다를 떠돌며 친구들을 만나 다시 동쪽바다로 돌아오는 과정을 그린 성장드라마다.

포항문화재단은 동해의 평화란 주제를 다루면서도 중요한 문제가 왜곡되지 않도록 만드는 데 힘을 썼다.

독도의 날인 10월 25일을 끼고서 10월 24일부터 26일까지 포항시청 대잠홀에서 공연됐다.

차재근 포항문화재단 대표이사는 “강치전은 동해와 지역 이야기에 뿌리를 두고 있지만 환경과 생태,생물학적 종 다양성 보존이라는 인류 보편적 가치를 주제로 삼아 접근한 작품”이라며 “앞으로 전 세계인이 공감할 수 있는 작품으로 성장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포항 김상화 기자 s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정현, 아프리카계 사위 소개 “처음에는 당황

이정현 무소속 의원이 11일 여의도 국회 헌정기념관에서 장녀의 결혼식을 치렀다.이정현 의원은 지인들에게 “축복해 주십시오.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부모도 아동학대 예방 교육을”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구청장표 ‘참 좋은 지방자치’

김선갑 서울 광진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