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 수업 소외 학생 없어야” 교사와 머리 맞댄 은평

[현장 행정] 김미경 서울 은평 구청장, 선일여고 방문

서울 소상공인 자금 대출 5조원 ‘불티’

市 금융지원 이미 4조 소진… 증액 검토

황인구 서울시의원, 「서울특별시 고등학교 현장실습 지원에 관한 조례안」 본회의 통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고등학교 현장실습생의 안전 확보와 취업률 개선 필요성 등에 관한 사회적 관심이 높은 가운데, 고등학교에서 진행되는 현장실습의 운영기준 및 산업체와의 협력 제고 등을 위한 조례안이 서울시의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서울시의회 교육위원회 황인구 부위원장(더불어민주당, 강동4)이 대표발의한 「서울특별시 고등학교 현장실습 지원에 관한 조례안」가 지난 20일 ‘제290회 정례회 제5차 본회의’를 통과했다.

이로써 현장실습생의 불합리한 처우 개선과 안전한 실습환경 확보 등을 위한 지방자치단체 차원의 가이드라인을 명확히 하고, 현장실습생의 취업 활성화를 위한 법적 기반이 조성됐다.

이번에 통과한 조례안은 ▲ 현장실습 내실화와 산업체와의 협력 확대 등을 위한 교육감의 책무 규정, ▲ 현장실습 운영기준 및 운영계획 수립 근거 마련, ▲ 현장실습협약 및 현장실습 지도·점검의 명확화, ▲ 현장실습 운영을 위한 단위학교로의 지원 근거 규정 마련 등을 주요 내용으로 한다.

이번 조례안 통과에 대해 황인구 부위원장은 “현장실습을 포함해 우리 학생들이 배움을 목적으로 하는 모든 활동은 교육활동으로서 보호되어야 한다”고 주장하며, “금번 조례 제정을 통해 교육현장의 안전을 더욱 확보함과 동시에 학생들의 취업률 신장에 기여할 방안을 모색하였다는 점에서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코로나 확진 연예인 “유흥업소 여성과 차에서.

일본에 다녀와 코로나19에 걸린 30대 남성 연예인과 접촉한 서울 강남구 논현동 거주 여성 2명이 잇따라 확진 판정을 받았다.서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코로나 ‘방역·경제·재정’ 대응

오거돈 부산시장 인터뷰

위기 청소년 울타리 ‘드림하우스’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감염 차단 선구자’ 서초의 대응

조은희 서울 서초구청장

입국자 가족 지원하는 영등포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