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상회의·재택근무·나홀로 브리핑… 코로나가 바꾼 관가

[관가 인사이드] GVPN 가입자 8만명 넘어 작년의 4배… 정부부처 전체의 3분의1 교대로 재택

원칙 없는 인사에… 환경부 차관 능력 호평 퇴색

[관가 블로그] 4대강 조사·평가단장 후 떠난 홍정기

5급·7급 공직 민간경력자 186명 최종합격

5급 전문직 47%… 7급 석사 이상 3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민간의 다양한 현장경험과 전문성을 갖춘 인재를 선발하는 2019년 5급·7급 민간경력자 일괄채용시험에 186명이 최종 합격했다. 5급·7급 응시자는 5675명에 달했다.

인사혁신처는 26일 ‘2019년도 5급·7급 민간경력자 일괄채용시험’ 최종합격자 명단을 사이버국가고시센터(gosi.kr)에 발표했다. 이 시험은 2011년 5급 공무원 선발에 먼저 도입됐고 2015년부터 7급 공무원까지 확대됐다. 선발 분야별로 경력, 학위, 자격증 등 일정한 자격요건을 요구하며 필기시험 공직적격성평가(PSAT), 서류전형, 면접시험을 거쳐 최종합격자를 결정한다.

올해 합격자들은 도시환경, 화재예방연구, 빅데이터 분석, 산업보건 등 다양한 민간 전문분야에서 오랜 경험과 전문성을 갖춘 것으로 드러났다. 합격자들의 평균 경력기간은 5급 7.9년과 7급 5.7년이었고, 10년 이상 장기 경력자도 36명(19.4%)이었다. 응시요건별로는 5급은 의사, 변호사, 기술사 등 전문 자격증 소지자 비율이 47.0%로 가장 높았고, 7급은 석사 학위 이상 소지자 비율이 36.7%로 수위를 차지했다. 여성 합격자 전체 비율은 44.1%(82명)로 5급과 7급 모두에서 지난해보다 증가했다. 5급 여성 합격자는 48.5%(32명)로 지난해(39.8%) 대비 8.7% 포인트 증가했고, 7급은 41.7%(50명)로 지난해(38.5%) 대비 3.2% 포인트 증가했다.

최종 합격자의 평균 연령은 5급은 37.9세, 7급은 34세로 지난해(5급 37.4세, 7급 34.3세)와 비슷했다. 최고령 합격자는 51세(5급·7급), 최연소 합격자는 25세(7급)였다. 합격자는 27일부터 내년 1월 2일까지 사이버국가고시센터에서 채용후보자 등록을 해야 한다.

이범수 기자 bulse46@seoul.co.kr

2019-12-27 2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평생 독신 ‘붉은공주’에게 바이러스 옮긴 사람

스페인 펠리페 6세 국왕 사촌 누나인 마리아 테레사 부르봉 파르파 공주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를 받다가…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마스크 봉제공장 찾은 구청장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저소득층 학원 무료 수강 지원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급여 30% 반납해 마스크 기부

조은희 서울 서초구청장

1주일간 3425곳 소독한 중구청장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