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와 타인의 개인정보 온라인에 올리거나 전송하지 마세

여가부, 아동·청소년 ‘디지털 성범죄 예방 7가지 안전 수칙’ 공개

특허 신속 심판 늘리고 심사 품질 높인다

특허심판원 ‘고품질 심판’ 대책 발표

‘최대 20% 할인’ 서울사랑상품권, 코로나 뚫고 1300억원

‘착한 소비’에 15% 할인·5% 캐시백 혜택

노석환 관세청장 “전자상거래 수출전용 통관플랫폼 내년 개통”

전자상거래 수출 총력 지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노석환 관세청장은 30일 “전자상거래 수출전용 통관플랫폼을 내년 시범 운영을 거쳐 본격 개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노석환 관세청장

노 청장은 이날 경기 김포 전자상거래 수출 대행·배송 전문업체인 ㈜큐익스프레스에서 열린 전자상거래 쇼핑몰·수출업체·수출대행업체들과 간담회에서 “새로운 수출 활로로 부상한 전자상거래 수출을 총력 지원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전용 통관플랫폼이 개통되면 전자상거래로 이뤄진 판매내역 등을 수출신고서로 변환해 세관에 신고할 수 있어 중소·영세기업과 개인사업자도 쉽게 수출할 수 있게 된다. 또 주문취소 등에 따른 신고 정정과 반품 절차가 간소화되고 관세 환급, 국세청과 수출자료 전산 연계를 통해 별도 증빙서류없이 부가가치세도 환급받을 수 있다.

우리나라 전자상거래 수출금액은 미미한 수준이나 최근 5년간 연평균 증가율이 98%에 달하는 등 일반수출(5.3%)에 비해 약 20배 빠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노 청장은 “전자상거래 수출은 해외시장 개척 부담없이 우수한 국산 제품을 세계에 수출 가능하고, 청년 창업과 고용 창출 잠재력이 매우 높다”면서 “내년 전자상거래 수출에 관세행정 지원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대전 박승기 기자 skpark@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코로나 확진 연예인 “유흥업소 여성과 차에서.

일본에 다녀와 코로나19에 걸린 30대 남성 연예인과 접촉한 서울 강남구 논현동 거주 여성 2명이 잇따라 확진 판정을 받았다.서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코로나 ‘방역·경제·재정’ 대응

오거돈 부산시장 인터뷰

위기 청소년 울타리 ‘드림하우스’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감염 차단 선구자’ 서초의 대응

조은희 서울 서초구청장

입국자 가족 지원하는 영등포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