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 수업 소외 학생 없어야” 교사와 머리 맞댄 은평

[현장 행정] 김미경 서울 은평 구청장, 선일여고 방문

서울 소상공인 자금 대출 5조원 ‘불티’

市 금융지원 이미 4조 소진… 증액 검토

설 명절 열차 승차권 암표 피해 주의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코레일과 SRT 운영사인 SR은 14일 설 명절 연휴를 앞두고 승차권 불법 거래 피해 주의를 내렸다. 특히 인터넷 카페나 블로그에 올라오는 승차권 판매는 대부분 불법 승차권 알선 행위로 구매하지 말 것을 당부했다.

열차 승차권을 정상가격보다 웃돈을 받고 되파는 행위는 불법으로 1000만원 이하 과태료나 20만원 이하 벌금·구류 등의 형을 받을 수 있다. 불법 거래 암표는 승차권을 변경하거나 반환할 때 정상가격 이외에 추가로 지불한 금액을 돌려받지 못해 손해를 입을 수 있다. 특히 승차권 캡처 이미지나 좌석번호만 전송받은 문자 메시지 등으로 이용하다 적발되면 최대 30배의 부가 운임까지 물어야 한다. 암표 거래 피해는 대금을 보내고 승차권은 받지 못하거나 같은 승차권을 캡처 이미지 등으로 여러 명에게 판매해 좌석 중복, 사진이나 캡처 이미지 등 정당하지 않은 승차권을 사용해 부정승차로 단속되는 사례도 있다.

코레일과 SR은 설날 당일 전후를 제외하고는 일부 좌석이 남아 있으니 역이나 홈페이지, 승차권 예매 앱을 통해 승차권을 구매할 것을 당부했다.

대전 박승기 기자 skpark@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코로나 확진 연예인 “유흥업소 여성과 차에서.

일본에 다녀와 코로나19에 걸린 30대 남성 연예인과 접촉한 서울 강남구 논현동 거주 여성 2명이 잇따라 확진 판정을 받았다.서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코로나 ‘방역·경제·재정’ 대응

오거돈 부산시장 인터뷰

위기 청소년 울타리 ‘드림하우스’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감염 차단 선구자’ 서초의 대응

조은희 서울 서초구청장

입국자 가족 지원하는 영등포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