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적 마스크 1일부터 요일 상관없이 살 수 있다

5부제 폐지… 2002년생 이후 5개 구매

스마트 에어샤워·도로 세척… 미세먼지 多잡는 동작

공사장 비산먼지 모니터링 시스템 구축

조명래 장관 “올해 자원순환정책 통한 폐기물 감량에 역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조명래 환경부 장관

조명래 환경부 장관은 21일 “올해 폐기물 정책을 근본적으로 손질해 폐기물 감량을 강도 높게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조 장관은 이날 정부세종청사에서 가진 기자간담회에서 올해 역점 사업으로 ‘자원순환정책’을 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소득 및 소비 향상에 따른 배출량 증가를 반영한 정책 전환이 필요하고 올해가 원년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국민의 관심과 적극적인 참여도 당부했다. 조 장관은 “설이 시작점으로 1회용품 및 과대 포장 자제, 분리수거 등을 요청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환경부는 이날부터‘설 연휴 생활 쓰레기 관리대책’을 추진한다. 불법 투기 및 소각 중점 단속과 함께 장바구니 사용 등을 통한 생활쓰레기 저감 대책이다. 생활폐기물을 무단 투기하거나 부적정하게 처리하면 최대 10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세종 박승기 기자 skpark@seoul.co.kr

2020-01-22 13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긴급재난지원금 ‘착한 소비’ 로

김미경 서울 은평구청장

유치원-초·중·고 코로나 예방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국공립어린이집 늘린다

김선갑 서울 광진구청장

쪼그라든 골목경제 쫙쫙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