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긴급생계자금 시기’ 항의받은 권영진 대구시장 실신

“왜 현금 지급 않나” 민주 시의원과 마찰

이재명 “부천 빼고” 재난소득 검토에 부천시장 “제 잘못

장덕천 시장 공개 반대했다가 SNS 사과하며 일단락

호남 시도지사, 방사광가속기 유치 공동건의

국립 공공보건의료대학 법제화 요구도

국민연금 수익률 11% ‘역대급’… 작년 70조 벌었다

기금 운용 실적 최근 10년간 최고…환율 상승·국내외 증시 강세 영향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해 국민연금이 최근 10년간 가장 높은 기금운용 수익률을 거둔 것으로 나타났다. 수익금 규모만 약 70조원에 달한다.

11일 국민연금공단에 따르면 2019년도 연간 기금운용 수익률은 11.0%로 잠정 집계됐다. 1988년 기금을 설치한 이후 지난해 11월까지 연평균 누적 수익률이 5.70%, 누적 수익금이 357조원인 것과 비교하더라도 기대를 뛰어넘는 성적표다.

미중 무역분쟁 등 여러 불확실성 속에서도 주요 국가들의 통화 안정과 경기 부양정책에 따른 국내외 증시 강세, 원·달러 환율 상승세 등이 기금운용 성과로 이어졌다는 분석이다.

특히 2018년도 수익률이 0.92% 손실을 기록했기에 두드러진 결과로 평가된다. 수익률이 적자를 기록한 건 2008년 세계 금융위기 이후 두 번째였다. 2018년에 일본 연금적립금관리운용독립행정법인(-7.7%), 미국 캘리포니아주 공무원연금(-3.5%), 네덜란드 공적연금(-2.3%) 등 다른 해외 주요 연금기금 운용실적도 매우 저조했다.

국민연금의 최근 10년간 수익률(수익금)은 2010년 10.37%, 2011년 2.31%, 2012년 6.99%, 2013년 4.19%, 2014년 5.25%, 2015년 4.57%, 2016년 4.75%, 2017년 7.26% 등이다. 기금수익금 규모로는 2017년(41조 1941억원), 2010년(30조 1058억원), 2012년(24조 9916억원) 등으로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1988년부터 적립을 시작한 국민연금기금은 운용수익금 규모가 1992년 5000억원, 1995년 1조원, 2001년 6조원, 2004년 10조원을 넘어서는 등 급속한 성장을 거듭해왔다.

국민연금기금은 지난해 11월 말 기준 누적 적립금이 724조원에 이르며 2041년에는 1778조원까지 늘어날 전망이다. 이에 따라 해외 및 대체투자 확대 등 투자 다변화 기조를 유지하고 적정투자 수행과 사전적 위험관리 강화 등에 주력한다는 계획이다.

강국진 기자 betulo@seoul.co.kr
2020-02-12 13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연예인 노예” 150만원 고액방 몰려든 사람들

불법 촬영물로 꾀어 고액 유료회원 유치 회원들 “진짜 연예인 영상 맞냐” 물으면 주민번호·주소 등 신상정보로 신뢰 쌓아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피해 업소 재산세 감면 검토”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임대주택 청년·어르신 고루 돕는다

이창우 서울 동작구청장

‘사회적 거리두기’ 직접 홍보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재산세 인하로 항공업계 돕는다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