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 총리 “주 1회 언론인과 국정현안 질의응답”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코로나 3차 유행에… 35만명 일자리 잃었다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장관이 불붙인 공무원 ‘시보떡’… “문화” vs “악습”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군포시, 시민안전보험 보장 범위 확대…사망 보장 범위에 전세버스 포함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스쿨존 교통사고 부상 치료비 지급 대상 14등급까지 확대

경기도 군포시가 시민안전보험과 자전거 단체보험의 보장 범위를 확대한다. 시는 보장 사고 범위와 종류를 확대하고 신설해 시민 혜택을 상향 조정할 계획이라고 18일 밝혔다.

별도 가입 절차 없이 자동 가입되는 시민안전보험은 대중교통 사망 보장 범위에 전세버스를 포함했다. 또 스쿨존 교통사고 부상 치료비 지급 대상을 14등급까지 확대한다. 가스와 물놀이 사고 사망뿐만 아니라 온열질환까지 새로 보장받을 수 있도록 추진할 계획이다.

자전거 단체보험은 상해 상황별 위로금을 10만원씩 증액한다. 추가 20만원이 지급되는 입원 위로금 기준도 ‘입원일 6일 이상’에서 ‘4일 이상’으로 완화해 더 많은 시민이 보험 혜택을 받도록 했다. 시는 2019년 2~3월 시민 누구든지 각종 사고나 재해를 당했을 때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도록 최소한의 경제적 지원을 시작했다. 시민안전보험과 자전거 단체보험을 처음 도입시행했다.

이를 통해 지난해 2명(화재 사망 1명, 대중교통 사고로 인한 후유장해 1명)의 시민 가족이 안전보험금 1750만원을 수령했다. 43명의 시민이 다양한 자전거 사고로 인한 부상 치료비 총 2795만원을 받았다. 시는 조만간 새로운 조건이 적용,시행(3~4월)될 보험 안내문을 시청 홈페이지에 게시할 예정이다.

남상인 기자 sangin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학교 밖 청소년 꿈 키워준 이동상담소 ‘유레카’ 진로·취업

[현장 행정] ‘유레카 청소년’들 만난 박성수 구청장

‘위안부 왜곡’ 램지어 규탄·논문 철회 요구한 성북

이승로 구청장·계성고생과 소녀상 닦아 “日 역사 왜곡 바로잡고 인권 수호에 앞장”

은평 사회적경제허브센터 입주자 모십니다

새달 1일까지 창업준비·공익단체 접수 김미경 구청장 “협동조합 등 적극 지원”

마포 구석구석 관광명소·여행 정보 한눈에

안내 책자 만들어 영·중·일어로도 발간 마포문화관광 홈피엔 전자책 올리기로 유동균 구청장 “4월엔 대만·일본에 수출”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